대다수의 미국 목회자들 "십일조 반드시 해야 한다고 보지 않는다"... 바나리서치 결과 > 미국교계뉴스 USA News

본문 바로가기

미국교계뉴스 USA News

홈 > 뉴스 > 미국교계뉴스 USA News

대다수의 미국 목회자들 "십일조 반드시 해야 한다고 보지 않는다"... 바나리서치 결과

페이지 정보

작성자 KCMUSA| 작성일2022-09-12 | 조회조회수 : 5,023회

본문

e95287556722695671334305a9f4fff6_1663024960_0463.jpg
 

많은 기독교 교회가 소득의 10%를 교회에 바치는 십일조를 성경의 계명으로 권장하지만, 바나리서치의 새로운 연구 결과에 따르면 이러한 전통적인 견해에 동의하는 목회자는 소수에 불과하다.


바나가 최근 밝힌 자료에 따르면 자신을 기독교인이라고 밝힌 소수의 미국인만이 실제로도 자신의 수입의 10%를 교회에 기부하고 있다.


미국 성인 2,016명을 대상으로 2021년 11월 12-19일까지 설문조사를 실시한 조사자들은 텔레비전 복음전도자 크레플로 달러(Creflo Dollar)와 같은 유명 목사들이 포기한 이 십일조 헌금에 대해 목회자들 사이에도 합의된 내용이 없다는 가장 최근의 결론에 도달했다.


e95287556722695671334305a9f4fff6_1663024970_8155.jpg
 

이번 연구에 동참한 목회자들의 대부분은 교회 외부에 내는 헌금을 십일조의 일부로 보지는 않지만 70%는 십일조가 꼭 재정적일 필요는 없다고 말했다. 그리고 33%만이 십일조에 대해서 전통적인 10%라는 것에 대해서 찬성한다.


또 다른 21%의 목회자들은 기독교인이 드려야 하는 소득의 특정 부분을 추천하지 않았지만 “희생적으로 간주될 만큼”이 되어야 한다고 제안했다. 거의 비슷한 비율의 목회자들(20%)은 그리스도인들이 원하는 만큼 기부해야 한다고 말했다.


이 연구는 또한 십일조의 개념이 미국 성인이나 특히 기독교인들도 잘 이해하지 못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고 밝혔다.


연구에 참여한 미국 성인 5명 중 약 2명만이 “십일조”라는 용어에 익숙하고 정의를 내릴 수 있다고 말했다. 비슷한 숫자의 응답자는 용어에 대해 잘 알고 있다고 답했으며, 22%는 개념에 익숙하지만 정의를 내릴 수 없다고 말했다.


일반적으로 그리스도인들 사이에서 십일조가 무엇인지 명확히 말할 수 있는 사람은 절반도 되지 않았다. 믿음생활을 하는기독교인의 절반 이상인 59%는 십일조와 그것이 의미하는 바에 대해 더 잘 알고 있었고, 목회자의 99%는 전통적인 개념을 이해했다.


e95287556722695671334305a9f4fff6_1663024997_4011.jpg

이 연구는 더 나아가 21%의 기독교인만이 소득의 10%를 지역 교회에 기부하는 반면 25%는 교회에 전혀 기부하지 않는 것으로 나타났다. 그러나 믿음생활을 하는 기독교인 중 42%가 적어도 전통적인 10%를 교회에 기부한 것으로 조사되었다.


바나는 “교회 지도자들과 기독교인들은 십일조가 기독교인들의 주요 관심에서 벗어나는 것이 중요한 것인지에 대해서 의아해할지 모른다. 결국, 교회 헌금은 어떤 하나의 기준으로 축소되어서는 안 되며, 십일조에 대한 깊은 지식이 있든 없든 마음에서 우러나와야 경건한 관용을 베풀 수 있다”라며, “그래도 기독교인 청지기직에 대한 근본적이고 성경적인 개념이 점차 희미해짐에 따라, 현재의 목회가 기금과 자원에 접근하는 방법에 대해, 더 중요하게는 기독교인들 사이에서 가르쳐지고 있는 더 폭넓은 기부 문화에 대한 근본적인 질문들을 야기하고 있다는 점은 적절해 보인다”고 말했다.


최근 연구에 따르면 복음주의자의 약 13%만이 전통적인 십일조에 참여하고 절반은 연간 수입의 1% 미만을 기부하고 있다. Gray Matter Research와 브랜드 커뮤니케이션 에이전시인  Infinity Concepts의 "The Generosity Factor: Evangelicals and Giving" 연구에 따르면 지난 12개월 동안 복음주의자들은 교회에 1,923달러, 자선단체에 622달러를 기부, 총 2,545달러를 기부했다. 그러나 복음주의자가 가장 많이 기부한 금액은  교회에 340달러, 자선 단체에 50달러로, 총 390달러였다.


연구에 따르면 교회와 믿음생활에 더 많이 참여하는 사람들은 교회에 더 많이 기부하는 경향이 있으며 그 반대의 경우도 마찬가지이다.


지난 7월, 미국에서 번영 복음의 가장 열렬한 지지자 중 한 명이자, 논쟁의 여지가 있는 방송인 크레플로 달러는 십일조와 이 주제에 대한 이전의 모든 가르침을 "옳지 않다"고 부인했다. 그는 십일조 거부와 이 문제와 관련된 이전의 가르침은 잘못됐다고덧붙였다.


조지아주 칼리지 파크에 있는, 약 3만 명의 교인이 있는 World Changers Church International의 창립자이자 담임목사인 크레플로는 "큰 오해(The Great Misunderstanding)"라는 설교에서 이렇게 주장함으로써, 친구를 잃고 다른 교회에서 설교할 기회를 잃었다고 한다.


2017년 복음 연합에 보낸 한 기고문에서 켄터키 주 루이빌에 있는 남침례교신학교의 신약 해석학 교수 겸 부학장인 토머스 R. 슈라이너(Thomas Schreiner)은 십일조가 의무 사항이 아닌 몇 가지 이유를 설명했다.


그는 "모세 언약에 명시된 명령은 신자들에게 더 이상 유효하지 않다. 일부 사람들은 민법, 의례법, 도덕법 사이의 구분에 호소하면서, 십일조를 지지한다. 그러나 이러한 구분은 바울이 사용하는 근거가 아니다”라고 설명했다.


“그리고 우리가 이러한 구분을 사용하더라도 십일조는 분명히 도덕법의 일부가 아니다.

구약의 도덕 규범이 오늘날에도 여전히 유효하려면, 우리는 신약에 있는 그리스도의 명령과 비교해 보아야 하는데,  십일조는 예수님이 우리게게 지시하신 명령은 아니다"라고 주장했다.

  •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Total 3,469건 4 페이지
  • 08a09fa809421324c3c4c7cd328dc815_1668213141_2529.jpg
    기독교인들, 출석교회가 정치적으로 자신의 견해와 일치하길 점점 더 원하고 있다
    크리스찬타임스 | 2022-11-11
    설문조사 결과 50세 미만의 교인 중 57%는 다른 교인들이 자신과 같은 정당에 투표하길 원하는 것으로 나타났다.유권자들이 중간 선거를 포함, 투표를 준비할 때, 최근 연구에 따르면 대부분의 개신교 교인들은 자신과 정치적 견해가 일치하는 교회에 참석하는 것을 선호하는 …
  • 미국인들은 아직도 교회건물이 중요하다고 생각할까?
    크리스찬타임스 | 2022-11-11
     교회에 앉아 있을 때 사람들은 어지러운 세상을 초월한 느낌과 평안함을 느낄까? 교회 안에서 갖는 육체적 경험은  우리의 예배와 하나님에 대한 이해에 어떤 영향을 줄까?팬데믹 이후 많은 목사들이 어떻게 신자들을 교회에 남게 할지, 어떻게 그들의 신앙이 성장하도록 할지를…
  • 연합 감리교, LGBT 논쟁 다룰 새로운 총회 날짜 발표
    크리스찬타임스 | 2022-11-09
    2019년 연합감리교회 총회연합감리교(United Methodist Church, UMC) 총회는 지난 금요일 교단 총회 입법 회의가 2024년 4월 23일부터 5월 3일까지 노스캐롤라이나주 샬럿에 있는 샬럿 컨벤션 센터에서 열릴 것이라고 밝혔다.원래 UMC는 4년마다…
  • 브라이안 휴스턴, 사임에 대한 힐송 이사회 성명 비난, "알코올 중독 아니다"
    KCMUSA | 2022-11-04
    호주 시드니의 힐송교회 전 담임목사 브라이언 휴스턴이 2016년 10월 7일 조지아주 애틀랜타에서 열린 Catalyst 컨퍼런스에서 말씀을 전하고 있다 (사진: Catalyst)힐송교회의 창립자이자 글로벌 힐송교회의 전 담임목사 브라이안 휴스턴이 올해 초 그의 갑작스러…
  • 루이지애나 대형교회, 주내 47개 교회와 함께 UMC 떠나
    KCMUSA | 2022-11-04
    (사진: St. Timothy on the Northshore)미연합감리교회(UMC)에서 동성애 논쟁이 계속되고 있는 가운데 지난 주일에는 루이지애나의 한 대형교회가 주내 수십 개 교회와 합류하여 연합감리교회를 탈퇴하기로 했다.맨더빌(Mandeville)에 위치한 노스…
  • 이번 중간 선거일에 5개 주 "낙태법" 투표한다
    KCMUSA | 2022-11-03
    (사진: Vox) 지난 6월 미 연방대법원이 ‘로 대 웨이드(Roe v. Wade)’ 판결을 폐기함으로써, 낙태법을 정할 권한이 각 주로 넘어갔다. 낙태법은 올해 중간 선거일에 아직 결정을 하지 않은 5개 주 투표용지에 적시된다. 중간 선거일인 11월 8일이 되기 몇 …
  • cf784ef8a6281f13395ece1f99731eaa_1667421166_8077.png
    MLB 월드시리즈 앞두고 ‘주님이 모든 것의 근원’ 고백한 J.T. 리얼 무토 야구 선수
    크리스찬타임스 | 2022-11-03
    사진 CBN NEWSJ.T. 리얼무토 (J.T. Realmuto)는 필라델피아 필리스 팀의 MLB 월드시리즈 출전을 앞두고 그리스도가 그의 궁극적인 근원이라고 고백했다.필라델피아 필리스팀은 지난주 금요일 밤 휴스턴 애스트로스와 경기를 시작으로 월드 시리즈를 시작했다. …
  • 2f365b7b4876b9697c2dbbe550e04b7d_1667420051_5579.jpg
    카니예 웨스트, 반 유대발언으로 하루에 20억 달러 손실... 예수도 잃은 것은 아닐까?
    KCMUSA | 2022-11-03
    (사진: FOX 11 Los Angeles)카니예는 최근 인스타그램에서 자신이 하루에 20억 달러를 잃었다고 말했다. 이는 일련의 반유대주의 발언 이후 아디다스가 15억 달러에 달하는 그와의 광고 계약을 종료했기 때문이다. 아이다스뿐 아니라, 갭(Gap), 크리에티브 …
  • 2f365b7b4876b9697c2dbbe550e04b7d_1667412607_9947.jpg
    노스캐롤라이나 지역 UMC 교회 3분의 1 떠난다
    KCMUSA | 2022-11-03
    세인트루이스에서 열린 2019년 연합감리교회 총회에서 대의원들과 감독들이 동성애에 관한 교회 정책에 관한 투표를 하기 전에 기도하고 있다. (사진: UMNS/Mike DuBose)연합감리교회에서 나와 세계감리교회(Global Methodist Church, 이하 GMC…
  • 2f365b7b4876b9697c2dbbe550e04b7d_1667410087_4509.jpg
    테네시의 대표적인 교회도 LGBT 분열 속에 교단 탈퇴한다
    KCMUSA | 2022-11-02
    테네시 주 멤피스크라이스트처치(Christ Church of Memphis) (사진: Christ Church Memphis)미연합감리교회(이하 UMC)의 동성애로 인한 분열이 계속되는 가운데 테네시의 한 중형교회가 UMC를 떠나기로 결정했다.매주 평균 약 600명의 …
  • 77e2563f259839854d78da913a1e7c38_1667346463_1256.jpg
    남침례교회의 새 교회 10개 중 1개 이상이 히스패닉 교회
    KCMUSA | 2022-11-02
    남침례회의 히스패닉 센드네트워크 새 부회장 펠릭스 카브레라 인터뷰남침례회의 히스패닉 센드네트워크 새 부회장인 펠릭스 카브레라(Félix Cabrera, 맨 오른쪽)가 마이애미에서 열린 교회 개척자들과 선교 지도자들의 지역 모임에서 기도를 하고 있다 (이미지: Send …
  • 77e2563f259839854d78da913a1e7c38_1667341372_3691.jpg
    빌리 그레이엄의 최첨단 기록보관소 및 연구센터 오는 7일 오픈
    KCMUSA | 2022-11-02
    빌리 그레이엄이 받은 이 아메리카 원주민 머리 장식 등은 이제 노스캐롤라이나 주 샬럿에서 볼 수 있다 (사진: Billy Graham Archives)유명한 전도자 빌리 그레이엄 목사의 수석 조수인 데이빗 브루스(David Bruce)는 살아 생전 빌리 그레이엄 목사가…
  • 77e2563f259839854d78da913a1e7c38_1667319561_1139.jpg
    [CA] 클레어몬트신학대학원, 치유상담대학원과 MOU
    크리스천 위클리 | 2022-11-01
    왼쪽부터 정푸름 박사, 정태기 전 총장, 콴 총장, 이종오 부총장 클레어몬트신학대학원(CST)과 치유상담대학원(총장 김의식 박사)이 지난 10월 15일(한국시간) 전문 상담 박사학위 공유과정을 위한 MOU를 체결했다.전문 상담 박사학위 공유과정클레어몬트신학대학원의 제프…
  • cf784ef8a6281f13395ece1f99731eaa_1667261398_3358.jpg
    그렉 로리 목사 “기도는 최후의 수단 아닌 첫 번째 수단”
    텍사스 크리스천 뉴스(TCN) | 2022-10-31
    그렉 로리 목사캘리포니아 하비스트 크리스천 펠로우십(Harvest Christian Fellowship)의 그렉 로리(Greg Laurie) 목사가 기도에 관해 조언했다. 그렉 로리 목사는 19일 미국 크리스천포스트(CP)에 게재한 칼럼에서 “내 슬픔, 근심, 걱정을 …
  • 20b6c2c7138b5ff2dc3cbc13875e0160_1667257684_3758.jpg
    미국장로교(PCUSA), 회원 성별 선택에 제3성 '넌바이너리' 옵션 추가
    KCMUSA | 2022-10-31
    미국장로교(PCUSA) 교단의 역할 및 통계 담당 매니저 크리스 발레리우스가 총회에서 이야기를 하고 있다 (사진: The Presbyterian Outlook)미국장로교(PCUSA)가 교인에 대한 데이터를 수집할 때 “넌바이너리/젠더퀴어” 사람들을 위한 세 번째 젠더 …

검색


KCMUSA, P.O. Box 2306, Fullerton CA 92837 | Tel. 213.365.9188 E-mail: kcmusa@kcmusa.org
Copyright ⓒ 2003-2020 KCMUSA.org.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