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예수라면 어떻게 하셨을까" 중고소파에 숨겨진 4만3천 달러... > 미국교계뉴스 USA News

본문 바로가기

미국교계뉴스 USA News

홈 > 뉴스 > 미국교계뉴스 USA News

"예수라면 어떻게 하셨을까" 중고소파에 숨겨진 4만3천 달러...

페이지 정보

작성자 KCMUSA| 작성일2021-01-06 | 조회조회수 : 782회

본문

8d6c9c821d65bd24e52be6c074b5911f_1609958678_7896.jpg 

(사진: Pexels/John Guccione/www.advergroup.com 스크린 샷)  


중고 물품가게에서 산 중고 소파에서 발견한 43천 달러의 현금을 반환한 지 1년이 지난 현재 이 미시간 남성은 같은 상황이 돼도 또 다시 이런 일을 할 것이라고 말했다. 예수님이라면 그렇게 하셨을 것이기 때문이라는 것이다.

 

미시건 주 오비드(Ovid)의 하워드 커비(Howard Kirby)1년 전 오워소Owosso에 있는 한 해비타트 중고물품가게에서 70달러짜리 중고 소파를 샀지만, 그와 그의 가족은 비정상적으로 딱딱한 쿠션 때문에 소파가 무언가 잘못 됐다는 의심을 갖게 되었다고 MLive는 보도했다.

 

그의 며느리는 소파의 쿠션을 뜯었는데, 그 안에서 현금 43170달러를 발견했다.

 

커비는 변호사로부터 돈을 가질 법적 권리가 있다고 들었지만 작은 마을에 살고 있는 이 남자는 그 돈을 주인인 소파를 기부한 가족에게 돌려주기로 결정했다. 그는 나중에 그 가족의 돌아가신 할아버지가 돈을 소파의 쿠션 속에 숨겨두셨다는 사실을 알게 되었다.

 

그는 그 돈으로 집값을 냈을 수도 있었다.

 

커비는 "성령이 임하셔서 '그 돈은 너의 것이 아니다'라고 하셨다"고 전했다.

  

이 이야기는 국내 및 국제 뉴스의 헤드라인을 장식했었다. 커비의 선행에 대한 소식이 전해지자 커뮤니티는 이에 대응했다. 낯선 사람들이 커비가 살고 있는 집 바닥과 지붕을 새로 고치는 일에 노동력과 재료를 기부했다. 그리고 한 캐나다인은 커비를 위해 15천 달러를 모금한 고펀드미(GoFundMe)에 계정을 시작했다.

 

커비는 인간 자체에 대한 존경심을 다시 되찾았다. 세상에는 선한 사람들이 너무나도 많다. 이 세상에 악한 사람들이 많고, 우리는 선한 일보다는 악한 일에 대해서 훨씬 더 잘 기억한다. 내가 한 일이 많은 사람들에게 도전이 돼서 기쁘다. 내가 그리스도를 믿는 사람의 삶의 모습을 보여줄 수 있었기 때문에 기분이 좋다. 그것이 바로 예수께서 하실 일이기 때문이다.”

  

코비드 팬데믹에도 불구하고, 그리고 신장을 제거하는 수술을 받았음에도 불구하고, 커비는 그가 멋진 한 해를 보냈다고 말한다. 커비의 열한 번째 손자가 태어났고, 이전에 실업 기간 동안 그와 함께 살았던 아들과 며느리도 근처에 집을 샀다.

 

커비는 나는 현금 43170달러보다 더 큰 축복을 받았다라며, “내가 원하지 않는 일도 많이 일어났다. 그게 삶의 일부이다. 원하지 않는 일이지만, 낙담하지 않고 크리스천으로서 마땅히 해야 할 일을 감당한 그 당시를 되돌아보면, 지금과 같은 축복이 올 것이라고는 전혀 예상하지 못했다. 힘들었지만 멋진 한 해였다고 말했다

  •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Total 2,024건 1 페이지
  • 3704803bf80fd9220ec8dd449a22026a_1611011634_5246.jpg
    교계 지도자들 '트럼프 재선 훔쳐간 사람들 저주'한 대형교회 목사 비난
    KCMUSA | 2021-01-18
    세계복음기도센터의 밥 로저스(Bob Rodgers) 목사. (사진: Facebook)교계 지도자들이 트럼프의 재선을 훔쳐간 혐의를 받고 있는 사람들을 저주한 한 대형교회 목사를 비난했다.몇몇 교계 지도자들은 지난 1월 10일 예배에서 트럼프의 재선을 훔쳐간 혐의를 받고…
  • [시사] 중국 아이스크림 3개 샘플서 코로나 양성
    KCMUSA | 2021-01-18
    (사진: Lama Roscu / Unsplash)코로나 19 확산으로 비상사태에 휘말린 중국은 이번에 아이스크림으로 뒤집혔다. 톈진의 한 식품 회사에서 생산한 아이스크림 포장에서 코로나 바이러스가 발견됐다. 이미 2,000개 이상의 제품이 시장에 출시된 것으로 밝혀졌다…
  • 나도 모르게 사탄에 빠지다?…사탄 미화하는 대중문화
    데일리굿뉴스 | 2021-01-18
    누구나 한 번쯤은 사탄이나 귀신이 등장하는 공포영화를 본 적이 있을 것이다. 공포의 대상이던 사탄이나 귀신이 최근 영화나 드라마 등에서 자신을 희생하면서까지 인간을 돕는 매력적인 캐릭터로 등장해 사랑받고 있다. 소재의 다양성도 좋지만, 자칫 선과 악의 경계가 모호해질 …
  • NASA 최초 흑인 우주비행사, 일출 본 후 시편 30편으로 환호
    뉴스파워 | 2021-01-18
    성찬 컵과 성경책 우주선 운반, 거기서 하나님 권위와 부모 사명 깨달음 (사진: National Air and Space Museum - Smithsonian Institution)▲ 우주 정거장에서 본 일출광경, 시편 30편으로 환호하다. 크리스천헤드라인 제공© 뉴스…
  • '인종 화해 설교' 주저하는 목사 늘어...반대하는 회중 증가 반영
    KCMUSA | 2021-01-16
    (Photo : Freely Photos)설문조사에 따르면 목회자들이 인종 화해에 대해 설교하는 것에 대해서 이전보다 더 주저하는 것으로 나타났다.라이프웨이 리서치(LifeWay Research)의 최근 설문 조사에 따르면 목회자들, 특히 개신교 설교자들은 4년 전인 …
  • [NY] “맨해튼에 예수님 모습이 널리 확산되기를”
    크리스천 위클리 | 2021-01-16
    후러싱 제일교회 맨해튼 청년선교 센터 입당 예배드려후러싱교회가 문을 연 맨해튼 청년선교센터 후러싱제일교회(담임 김정호 목사)가 뉴욕 맨해튼에 청소년 선교센터(Jubilee Mission Center)를 세우고 입당예배를 드렸다.지난 1월 15일 오후 1시에 열린 입당예…
  • 미주한인기독문인협회 신인문학상 발표
    크리스천비전 | 2021-01-16
    카라 영 이 집사, 에스더 한 전도사, 김종용 목사 시 부분 당선▲제23회 미주한인기독문인협회 시 부문 당선자 왼쪽 위 부터 카라 영 리 집사, 김종용 목사. 에스더 한 전도사.     © 크리스천비전미주한인기독문인협회(회장 고영준 목사/시인/문학평론가)는 매월 월례 …
  • 118년 이민 역사와 전통을 이어가는 한민족
    크리스천비전 | 2021-01-16
    제16회 미주한인의 날/ 미주한인의날을 맞아 한인들을 향한 메시지 / 민족을 사랑한 모르드개처럼 기도하며 나아가자 ▲ 13일 미주한인의 날을 맞아 은혜한인교회 담임 한기홍 목사가 메시지를 전하고 있다.     © 크리스천비전매년 1월 13일은 미주한인의 날(Ko…
  • [CA] 트럼프 지지시위 참석 채프먼대 교수 은퇴
    LA중앙일보 | 2021-01-15
    지난 6일 트럼프 지지자 집회에 참석한 존 이스트먼 교수(왼쪽)와 루디 줄리아니 전 뉴욕시장(오른쪽)[로이터=사진제공]도널드 트럼프 대통령을 지지한다는 이유로 해임 압력에 시달려왔던 채프먼 대학 존 이스트먼(법대·60·사진) 교수가 은퇴한다.14일 이스트먼 교수는 성명…
  • 美의사당 그 폭도, 잡고 보니...
    CBS노컷뉴스 | 2021-01-15
    '큐어넌' 추종자에서 리더로 변신검찰, 범행 자백받고 구속영장 청구"선출직 공무원 포로로 잡으려해"펜스 부통령에 "정의가 도래" 경고스스로 외계인, 고차원의 존재로 규정제이콥 챈슬리. 인스타그램지난 6일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 지지자들이 미국 연방의회 의사당을 침탈하던 …
  • [TX] 휴스턴 메가처치 목사, 350만 달러 이상 사기로 수감
    KCMUSA | 2021-01-15
    (사진: David J. Phillip)교회 지도자들은 기업가 목사인 커비존 콜드웰(Kirbyjon Caldwell·사진)이 이미 투자자에게 사과하고 피해액을 보상함으로써 그의 잘못에 대가를 치렀다고 믿고 있다. 휴스턴의 이 한 대형교회는 오랫동안 사역해온 커비존 콜드…
  • [시사] "대통령 불신임 결의안 이유는 결과적으로 5명 사망했기 때문"
    LA중앙일보 | 2021-01-15
    영 김 의원 공동발의 배경 공화당의 영 김(캘리포니아 39지구.사진) 연방하원 의원이 의회에 입성하자마자 집중조명을 받고 있다.지난 12일 공화당 동료 의원 5명과 함께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 불신임 결의안을 발의하면서 관심의 대상이 됐다. 일각에서는 그의 결의안 발의를…
  • a5e9e12ec11917988be9265ecd6dda94_1610672813_6333.jpg
    [CA] 뉴욕 힐송교회 칼 렌츠 목사 재활 후 처음 모습 드러내
    KCMUSA | 2021-01-15
    칼 렌츠 목사가 자전거에 자녀를 태우고 달리고 있다. 그는 뉴저지 몽클레어의 집을 150만불에 팔고, 캘리포니아로 이주, 맨해튼 비치의 450만불 짜리 주택을 리스해서 한달에 1만6천불의 월세를 내고 아내와 세 자녀와 함께 살고 있다.뉴욕 힐송교회의 전 담임 칼 렌츠 …
  • a5e9e12ec11917988be9265ecd6dda94_1610669386_5672.jpg
    [시사] 바이든 대통령 취임식 다음날 바로 탄핵?
    KCMUSA | 2021-01-14
    공화당 초선 하원의원 마조리 테일러 그린(Marjorie Taylor Green)이 조 바이든 신임 대통령을 취임식 다음날 바로 탄핵하겠다는 안건을 제출하겠다고 밝혔다. 그린 의원은 뉴스맥스(Newsmax)에 출연, 바이든이 중국 및 우크라이나와 불법 거래한 혐의로 탄…
  • [시사] [CA] LA 카운티 주민 3명 중 1명 COVID-19에 걸렸다?
    KTLA | 2021-01-14
    LA 카운티 코로나 집단 면역 현실화 되나!  카운티 과학자들의 새로운 추정에 따르면 로스 앤젤레스 카운티 주민 3명 중 1명이 코로나 바이러스에 감염되었으며, 이는 바이러스가 심각한 피해를 입은 지역에서 얼마나 빠르게 확산되고 있는지에 대한 놀라운 신호로 보인다.과학…

검색


KCMUSA, P.O. Box 2306, Fullerton CA 92837 | Tel. 213.365.9188 E-mail: kcmusa@kcmusa.org
Copyright ⓒ 2003-2020 KCMUSA.org.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