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늘날 미국 기독교인은 박해와 고난을 대비하는가? > 미국교계뉴스 USA News

본문 바로가기

미국교계뉴스 USA News

홈 > 뉴스 > 미국교계뉴스 USA News

오늘날 미국 기독교인은 박해와 고난을 대비하는가?

페이지 정보

작성자 기독일보| 작성일2020-10-10 | 조회조회수 : 172회

본문

41c0a333f733466327334c0541546b8b_1602335585_3194.jpg
20년간 무슬림이었다가 기독교로 개종한 헤디 미라흐마디(Hedieh Mirahmadi) (Photo : 크리스천포스트 제공)


미국 크리스천 포스트는 최근 한 무슬림 개종자가 미국 기독교인들이 보다 전투적으로 박해와 고난에 대비해야 한다는 칼럼을 게재했다.

이 글을 쓴 헤디 미라흐마디(Hedieh Mirahmadi)는 기독교인이 되기 전까지 20년간 독실한 무슬림이자 미국 대테러 연구소의 객원 연구원으로 일했고, 개종 후 지금은 전 세계의 온건한 무슬림 기관을 강화하는 교육 기관인 세계 자원 개발 및 교육기구(WORDE)의 회장을 맡고 있다.

먼저 그녀는 “폭동과 약탈, 폐쇄된 교회 사이엔 ‘전투(battle)’를 두려워하는 기독교인들이 많다”고 지적하며 “독실한 이슬람교도로서 20년 이상을 보낸 내가 그리스도인이 되고 나서 얼마나 거침없이 말하는지를 보면서 사람들은 종종 놀란 표정을 짓곤 한다”고 말했다.

미라흐마디는 “전투 테스트를 받는 데서 나의 힘이 나오는 것이 아니다. 이는 구원받기 전에는 경험하지 못했던 힘과 용기를 주시는 내 안의 성령의 힘이”이라면서 “가장 중요한 것은 예수 그리스도를 자신의 구세주로 받아들이는 모든 사람이 그 권능을 누릴 수 있다는 것”이라고 했다.

미라흐마디는 “그리스도를 위한 전사는 힘과 용기와 함께 성령의 열매, 즉 인내와 자제력을 가져야 한다는 것을 배우고 있다. (..) 이 개념은 나에게 완전히 새로운 것이었다”면서 “구원을 받기 전의 나는 범죄에 대한 보복을 가장 먼저 하는 사람이었다. 하지만 이제 나는 어떻게 대응해야 할지에 대한 성령의 속삭임을 기다린다 (..) 주님은 나에게 감정적으로 반응하지 않도록 가르치고 계신다”고 말했다.

미라흐마디는 마태복음 10장 34절부터 39절을 인용, “그러나 그리스도께서는 -제자들의 소름끼치는 운명을 시작으로 오늘날 중국과 이란, 중동 전역의 기독교인 박해에 이르기까지- 우리에게 육체적인 시련이 올 수 있음을 분명히 했다”면서 “나는 수세기 동안 다수가 되어버린 미국 기독교인들이 박해와 고난에 대비하지 못하는 것에 대해 종종 걱정한다”고 밝혔다.

또한 그녀는 미국에는 “우리 중에 중동이나 아프리카에서 온 사람들은 피비린내 나는 내전과 무법천지를 겪으며 살아왔다. 박해에서 살아남는 것은 삶의 한 방식”이라며 “주님께서 무한한 지혜로 이러한 시대를 위해 우리 중 많은 사람을 구원으로 부르심은 대단히 마음을 사로잡는다. 나는 그들이 자신들의 경험을 통해 형제 자매들을 강하게 만드는 데 도움이 될 것이라고 굳게 믿는다”고 말했다.

미라흐마디는 많은 잠재적 테러리스트들이 기독교인에 대해 가진 공통적 의견과 관련, “그들은 기독교인들에 대해 ‘영성과 규율이 약하다’ 든지 ‘하나님을 위해 죽는다는 것이 무엇을 의미하는지 모른다’고 말할 것”이라면서 “이제 신자로서 나는 그 말이 그리스도를 따르는 자를 묘사하는데 절대로 사용되어선 안 된다는 것을 알게 됐다”고 말했다.

마지막으로 그녀는 “우리의 용기는 우리에게 성령의 능력이 있다는 것과 그리스도께서 우리 안에 살아 계셔서 어떤 장애물도 극복하게 하신다는 것을 아는 데서 나온다”면서 “사람은 누구나 죽지만 실제로 그렇게 사는 사람은 극히 적다. 예수 그리스도는 우리가 생명을 얻되 더 풍성하게 살도록 죽으셨기 때문에 우리는 주님의 권능 안에 서기로 선택해야 한다”고 당부했다.


유진 김 기자
  •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Total 1,786건 8 페이지
  • [2020온라인찬양제 참가팀 인터뷰 3] “Virtual Choir 찬양 영상 교인 사이에서 센세이션 일으켜”
    KCMUSA | 2020-11-07
    아틀란타제일장로교회 찬양대의 박재형 지휘자  첫 영상의 반응은 굉장히 뜨거웠고, 많은 분들이 공유와 동참 원해현재는 평균 40명~45명 매주 찬양을 드리고 있다 그동안 주일 찬양을 너무 성의 없이 부른 것 같다는 회개하는 마음이 들기도 2020온라인찬양제 참가팀 인터…
  • [2020온라인찬양제 참가팀 인터뷰 2] “주를 송축할 수 있는 우리의 마음이 바로 우리의 복”
    KCMUSA | 2020-11-07
    시라큐스한인교회 성가대 최혜리 지휘자  학생 찬양 대원, “하나님께서 주신 이 찬양의 기회가 얼마나 큰 은혜인지 알게 돼”“매일 아침 영상 다시 돌려보며 가슴 찡해지는 감동 받고 있다” 고백도2020온라인찬양제 참가팀 인터뷰 시리즈 두 번째는 뉴욕에 위치한 시라큐스한인…
  • 62e9bfdc27be67ee89a3811f9f432062_1604699455_9046.jpg
    [KCMUSA 영어 설교자 시리즈 3] 오티스 모스 3세 목사와 시카고의 트리니티유나이티드교회
    KCMUSA | 2020-11-07
    [KCMUSA 설교 방송에서 영어 설교를 들을 수 있는 목회자가 현재까지 12명입니다. KCMUSA 사이트를 통해서 유명 영어 설교를 들을 수 있는 초대형교회 목회자들의 숫자는 점점 더 늘어날 것으로 예상됩니다. 이 목회자들을 간략하게 소개합니다. - 편집자주]오티스 …
  • [2020온라인찬양제 참가팀 인터뷰 1] “은혜를 더 깊이 묵상하고 마음을 담아 더 간절함으로 드린 시간이었다”
    KCMUSA | 2020-11-07
    브라질 신암교회 성가대의 이정근 지휘자 “이번 경험 통해 찬양대원들의 소리를 일일이 더 잘 파악...발성을 구체적으로 도울 수 있어”“일곱 교회를 칠천 교회처럼 생각하고 끝까지 대회 진행한 주최측에도 감사”["내 입을 열어 주님을 찬양하네/ 내 맘을 열어 주님을 맞이하…
  • 62e9bfdc27be67ee89a3811f9f432062_1604713973_7384.jpg
    남침례교 총장 몰러, "개표는 완료되어야 하며, 부정투표 시비는 투표가 완료된 후에"
    뉴스파워 | 2020-11-06
    증거없는 부정선거 여론몰이, 계속되는 선거 논쟁은 나라 존재 위협기독교인은 현혹되지 말아야  ▲  대선 투표 이후 혼란 속에 빠진 미국의 현 상황을 두고, 그는 개표는 계속되어야 하고, 부정투표에 대한 확실한 근거없이 여론몰이과 선거 논쟁은 미국의 미래를 막는 행위이며…
  • “하나님이 기뻐하시고 빛과 소금으로 거듭나는 연회 지향”
    미주한국일보 | 2020-11-06
    ▶ 기독교 대한감리회 미주자치연회 임승호 목사 감독 취임기독교 대한감리회 미주자치연회 감독 이취임예배에서 은희곤(앞줄 왼쪽 다섯번째) 전임 감독이 참석자들과 자리를 함께했다. [사진제공=참사랑교회]기독교 대한감리회 미주자치연회 감독 이취임예배에서 임승호 신임 감독이 연…
  • [시사] 트럼프 ‘불복 선언’… 슬픈 미국 민주주의
    미주한국일보 | 2020-11-06
    ▶ 바이든, 네바다·조지아서도 승리 286석 전망, 트럼프 불복주장에 공화당 내부서도 비난▶ 불법증거 제시 못한채 바이든 승리주에 소송5일 조 바이든 후보가 카말라 해리스 부통령 후보와 함께 인내심을 갖고 끝까지 개표 결과를 기다려야 한다는 연설을 하고 있다. [로이터…
  • [시사] [NY] 한인사회, 한달 만에 766가정 도왔다
    뉴욕 중앙일보 | 2020-11-06
    뉴욕한인회, 사랑 나눔 릴레이 펀드 11만6800불 상당 식품권 배분 완료 12월과 내년 1월에 2·3차 배분 실시  뉴욕한인회(회장 찰스 윤·가운데)가 5일 ‘코로나19 사랑 나눔 릴레이 펀드’의 1차 배분 현황과 추후 캠페인 전개 계획에 관한 기자회견을 갖고 정…
  • 청교도 미국 이주 400주년 기념 영적 대각성 온라인 부흥회
    텍사스 중앙일보 | 2020-11-05
    청교도 신앙과 감사 회복 위해 오는 16일(월)부터 21일(토)까지  청교도 미국 이주 400주년 기념 미주한인교회 연합 청교도 신앙과 감사 회복을 위한 영적 대각성 온라인 부흥회가 오는 16일(월)부터 21일(토)까지 매일 새벽 5시 30분과 저녁 7시 30분에…
  • [TX] “복음 전파를 위해 미디어 활용 중요하다”
    텍사스 중앙일보 | 2020-11-05
    달라스교회협의회, 총 4회 걸쳐 예배 사역 위한 온라인 기술 세미나 진행영상 전문가 전창희 교수 초청 온라인 예배 사역을 위한 미디어 제작 및 방송 기술에 대해 설명하는 전창희 교수 달라스교회협의회(회장 홍장표)가 '작은 교회 살리기 프로젝트'로 지난 3일(화…
  • [시사] [TX] 미 하원 종전선언 결의안 지지 서명의원 51명 도달
    텍사스 중앙일보 | 2020-11-05
    미주민주참여포럼 “민주당 알 그린 하원의원이 51번째로 서명” 서명 이끌어낸 박요한 민주평통휴스턴협의회장, “연방의원들에게 종전선언 서명 요구하자” 미주민주참여포럼(KAPAC)은 지난달 10월 23일 알 그린 미연방 하원의원이 51번째로 한국전쟁 종전선언 결의안에 …
  • [시사] [CA] 소수계 우대 ‘어퍼머티브 액션 부활안’ 부결
    미주한국일보 | 2020-11-05
    ▶ 가주 발의안 결과는 ▶ 우버 운전자 ‘독립계약자’ 유지  이번 선거에서 주민 생활과 직결되는 다양한 캘리포니아 주민발의안들도 통과 여부가 갈렸다. 가장 치열한 공방이 벌어졌던 우버 등 차량 공유 서비스 운전자의 ‘독립계약자’ 신분 유지안은 통과된 반면 소수…
  • [시사] [GA] ‘17인 라이징 스타’로 바이든 지지 한인, 주하원의원 3선 성공
    미주한국일보 | 2020-11-05
    ▶ 애틀랜타 출생 한인 2세 샘 박 의원, 62% 득표로 상대 후보 눌러 3선에 성공한 샘박 조지아주 하원의원[샘박 후원 모금 사이트 캡처] 민주당 전당대회에서 '17인의 라이징 스타'로 뽑혀 조 바이든 후보를 지지하는 기조연설을 했던 한인 2세 샘 박(한국명 박의…
  • 136년간 950명… 한국 선교 발자취 고스란히
    국민일보 | 2020-11-05
    미국장로교 내한 선교사 총람 보니 미국장로교 내한선교사 총람 표지. 오른쪽 사진은 총람의 한 부분. 선교사 이름과 활동 내용 등이 기록돼 있다. “애니 엘러 뱅커(방거 부인·1860~1938). 활동기간: 1886~1938. 학력 미국 록퍼드대학교, 보스턴의과대학.…
  • 미국 대면예배 참석 성도수 아직은…
    국민일보 | 2020-11-05
    라이프웨이리서치 목회자 설문… 10곳 중 9곳 대면예배 재개  최근 미국교회 10곳 중 9곳이 대면예배를 재개했지만, 예배에 참석하는 성도 수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코로나19) 확산 이전으로 회복되기까지는 시간이 더 필요할 것이라는 전망이 나왔다.  미국 기독교…

검색


KCMUSA, P.O. Box 2306, Fullerton CA 92837 | Tel. 213.365.9188 E-mail: kcmusa@kcmusa.org
Copyright ⓒ 2003-2020 KCMUSA.org.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