희망친구 기아대책, 가나 취약계층 여성 직업훈련센터 개소 > 선교소식 | KCMUSA

희망친구 기아대책, 가나 취약계층 여성 직업훈련센터 개소 > 선교소식

본문 바로가기

  • 선교소식

    홈 > 선교 > 선교소식

    희망친구 기아대책, 가나 취약계층 여성 직업훈련센터 개소

    페이지 정보

    작성자 | 작성일2024-01-22 | 조회조회수 : 874회

    본문

    ea816385183fb34c18a9218bf99cc80e_1705951727_1144.jpg
    ▲ 희망친구 기아대책은 한국국제협력단(KOICA)과 함께 가나 취약계층 여성을 위한 직업훈련센터를 오픈했다. (사진제공=희망친구 기아대책) 


    [데일리굿뉴스] 이새은 기자 = 국제구호개발 NGO 희망친구 기아대책(회장 유원식)은 최근 한국국제협력단(KOICA)과 함께 가나 북부 봉고 지역 내 취약계층 여성의 경제적 자립을 위한 직업훈련센터 개소식을 진행했다.  


    이번 프로젝트는 기아대책과 KOICA가 지난해부터 2025년까지 함께 진행하는 '가나 취약계층 여성 소득증대 사업'의 일환으로 마련됐다. 직업훈련센터는 지난해 3월 가나 북부 봉고에 위치한 보코(Boko), 발룬고(Balungo), 조코(Zorko) 총 3개 지역에서 동시 착공됐다. 


    세 곳에서 새롭게 운영을 시작하는 직업훈련센터는 직업별 요구 역량에 따라 '맞춤형 직업 훈련 프로그램'을 제공해 현지 취약 계층 여성의 경제적 자립을 지원할 계획이다. 


    기아대책은 취약 계층 여성을 대상으로 직조 및 봉제 기술 교육을 제공, 직업훈련 교재 개발에 나선다. 기아대책은 제품 생산 이후의 단계에서도 여성들이 실제 수익을 창출하고 경제활동을 이어갈 수 있도록 지원한다. 


    주종범 희망친구 기아대책 국제사업본부장은 "여전히 많은 국가에서 취약계층의 자립도가 낮다"며 "향후 사업의 지원 범위를 확대해 취약계층 가정이 적극적으로 경제 활동에 참여할 수 있도록 체계적인 지원 시스템을 마련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이날 개소식에는 KOICA 가나 사무소와 희망친구 기아대책 사업 관계자를 비롯해 현지 VIP 50여 명, 사업 수혜 학생 및 가족 등을 포함한 약 500명이 참석했다. 이와 함께 직업훈련센터 개소를 축하하기 위한 기념행사와 스모크 제품 홍보부스 등 다양한 프로그램이 운영됐다.

    •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KCMUSA,680 Wilshire Pl. #419, Los Angeles,CA 90005
    Tel. 213.365.9188 E-mail: kcmusa@kcmusa.org
    Copyright ⓒ 2003-2020 KCMUSA.org.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