카이캄 43회 목사고시 온라인 필기시험 105명 응시 > 선교소식

본문 바로가기

선교소식

홈 > 선교 > 선교소식

카이캄 43회 목사고시 온라인 필기시험 105명 응시

페이지 정보

작성자 | 작성일2021-02-08 | 조회조회수 : 212회

본문

ZOOM 프로그램과 ‘구글 폼’으로 원활한 시험 진행 돋보여



90fe96f7306a25516c4ecaab8398ddcb_1612832219_0093.jpg


(사)한국독립교회선교단체연합회(연합회장 김승욱 목사, 이하 카이캄) 제43회 목사고시가 시작됐다.


카이캄은 지난 8일 서울시 양재동 본부 사무실에서 줌 프로그램을 활용해 필기고사를 진행했다. 이날 필기시험에는 총 105명이 온라인으로 접속해 오전9시부터 오후12시까지 시험에 임했다.


지난해 제42회 목사고시에서 최초로 온라인 필기시험을 도입해 성공적으로 치러낸 카이캄은 두 번째 진행하는 이번 온라인 필기고사에서도 실제 시험에 앞서 응시자들의 접속을 확인했다. 특히 지난 4일에는 응시자들과 필기시험 예비 테스트를 거치며 오류와 실수가 없도록 만전을 기했다.


카이캄은 지난해 11월30일부터 1월29일까지 목사고시 청원서를 접수했고, 총 133명이 서류를 제출했다. 1차 서류전형 결과 28명이 서류미비 등으로 필기시험 기회를 부여받지 못했고, 이날 105명이 시험에 응시했다.


90fe96f7306a25516c4ecaab8398ddcb_1612832234_3649.jpg


필기시험 시작에 앞서 인사말을 전한 목회기획국장 고성조 목사는 “코로나19 바이러스로 인한 사회적 거리두기가 강화됨에 따라 이번 43회 목사고시는 온라인으로 필기시험을 치르게 됐다”면서 “각자의 자리에 몸은 떨어져 있지만 우리 모두 성령님 안에 함께 있다. 주님의 부르심과 허락 없이는 한 사람도 목사가 될 수 없음을 믿는다. 하나님께서 여러분들에게 지혜를 주셔서 모두 합격하시는 은혜가 있기를 바란다”고 인사했다.


카이캄 본부에서는 이날 필기시험을 앞두고 8시 30분부터 응시자들의 접속을 확인하며 준비했다. 9시가 되자 줌에 접속한 105명에게 시험에 응시할 수 있는 ‘구글 폼’ 링크가 발송됐고, 9시10분에 접속 비밀번호를 공개하여 50분간 일제히 시험이 시작됐다. 그렇게 조직신학과 교회사, 성경고사가 진행됐다.


목회자 한 사람을 안수해 세우는 일에 있어 그 어느 교단보다도 진중한 자세로 임하고 있는 카이캄은 필기고사를 치러냄에 있어서도 모두에게 동일한 조건을 평등하게 제공하기 위해 ‘구글폼’을 활용한 온라인 접속을 통해 직접 컴퓨터로 실시간 문제풀이가 진행되도록 했다. 응시자들은 모두 컴퓨터 앞에 앉아 키보드를 활용해 객관식과 주관식 문제를 풀어나갔다.


이날 필기시험의 합격 결과는 오는 15일에 발표되며, 3월8일 면접고사를 거쳐 3월15일 최종합격자가 결정된다. 이들은 4월12~14일 목사안수자 연수교육을 거쳐 4월19일 제43회 목사안수식에서 카이캄 회원목회자로 안수해 세워지게 된다.


90fe96f7306a25516c4ecaab8398ddcb_1612832245_7377.jpg


크리스챤연합신문 임경래 기자

  •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KCMUSA, P.O. Box 2306, Fullerton CA 92837 | Tel. 213.365.9188 E-mail: kcmusa@kcmusa.org
Copyright ⓒ 2003-2020 KCMUSA.org.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