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국 지도자들의 강력한 기도 10가지 > 미국교계뉴스 USA News | KCMUSA

미국 지도자들의 강력한 기도 10가지 > 미국교계뉴스 USA News

본문 바로가기

  • 미국교계뉴스 USA News

    홈 > 뉴스 > 미국교계뉴스 USA News

    미국 지도자들의 강력한 기도 10가지

    페이지 정보

    작성자 Christian Headlines| 작성일2024-04-02 | 조회조회수 : 250회

    본문

    [아래의 글은 헤더 애덤스(Heather Adams)의 "10 Powerful Prayers from Leaders throughout History"를 번역한 글임]


    “기도의 기능은 하나님께 영향을 미치는 것이 아니라 기도하는 사람의 본성을 변화시키는 것이다.” - 쇠렌 키에르케고르


    사람들은 시험과 고난에 대처하기 위해 기도에 힘써왔다. 각계각층의 남성과 여성들은 자신들의 염려를 하나님께 아뢰면서 위로와 힘과 인도를 찾았다.


    여기에 더 많은 것을 얻기 위한 10가지 기도 모음이 있다. 각각은 하나님의 축복을 받을 뿐만 아니라 다른 사람들에게도 축복이 되고자 하는 깊은 소망을 반영한다. 그리고 그들 모두는 하나님께서 우리가 그렇게 할 수 있도록 준비시켜 주실 것임을 상기시켜 준다.


    이러한 기도를 통해 우리의 믿음이 성장하고 더욱 그리스도처럼 살도록 영감을 받도록 힘쓰자.


    1. 미국의 제1대 대통령 조지 워싱턴


    b9a30b85bf0d7bf25e2c3131a37f5e9d_1712093842_7075.jpg
    숲 속에서 기도하는 조지 워싱턴 (사진: Abingdon Press, 1919)


    워싱턴은 주정부에 보내는 편지에 이 기도문을 포함시켰다. 그것은 새로운 나라의 백성이 하나님과 서로에 대한 사랑으로 서로 연합되기를 바라는 그의 소망을 드러낸다. 그 이상은 오늘날 우리 가족, 지역 사회, 그리고 우리가 살고 있는 모든 곳에서 여전히 적용된다.


    "이제 간절히 기도하오니, 하나님께서 당신과 당신이 주재하는 국가를 당신의 거룩한 보호 아래 두시고, 국민들의 마음을 기울여 정부에 대한 복종과 순종의 정신을 기르고, 서로에 대한 형제적 애정과 사랑을 가지며, 미국 전체 시민, 특히 현장에서 봉사한 형제들을 위해 봉사하는 마음을 가지도록 해 주시기를 간절히 기도합니다. 그리고 마지막으로, 우리 모두가 정의를 행하고, 자비를 사랑하며, 우리 축복받은 종교의 신성한 저자의 특징인 자선과 겸손과 평화로운 마음으로 우리 자신을 낮추는 것을 가장 은혜롭게 기뻐하실 것이며, 이러한 일에서 그분의 모범을 겸손하게 본받지 않고는 결코 행복한 나라가 되기를 희망할 수 없습니다."


    “I now make it my earnest prayer, that God would have you, and the state over which you preside, in His holy protection, that He would incline the hearts of the citizens to cultivate a spirit of subordination and obedience to government, to entertain a brotherly affection and love for one another, for their fellow citizens of the United States at large, and particularly for their brethren who have served in the field, and finally, that He would most graciously be pleased to dispose us all, to do justice, to love mercy, and to demean ourselves with that charity, humility, and pacific temper of mind, which were the characteristics of the Divine Author of our blessed religion, and without an humble imitation of whose example in these things, we can never hope to be a happy nation.”


    2. 민권 운동가 세자르 E. 차베스


    미국 농업 노동 운동의 지도자로서 차베스는 부당한 대우를 받았으며 다른 사람들도 부당한 대우를 받는 것을 보았다. 그러나 그는 변화를 가져오려고 노력하면서 하나님과 계속 일치하기를 원했다. 이 기도는 세상을 더 좋게 만드는 것은 우리 자신의 마음이 올바른지 확인하는 것에서 시작된다는 점을 시사한다.


    "가장 비참한 자들의 고통을 보여 주셔서 제 백성의 곤경을 알게 하소서. 주님은 모든 사람 안에 계시니 제가 다른 사람을 위해 기도할 수 있게 해 주소서. 제 삶에 대한 책임을 지게 하셔서 마침내 자유로워질 수 있도록 도와주소서. 다른 사람을 섬길 수 있는 용기를 주소서. 섬김 속에 참된 생명이 있나이다. 성령께서 우리 가운데 살아 계실 수 있도록 정직과 인내를 주소서. 영이 번성하고 성장하게 하셔서 우리가 투쟁에 지치지 않게 하소서. 정의를 위해 죽어간 사람들을 기억하게 하시고, 그들이 우리에게 생명을 주었음을 기억하게 하소서. 우리가 세상을 변화시킬 수 있도록 우리를 미워하는 사람들도 사랑할 수 있게 도와주소서. 아멘."


    “Show me the suffering of the most miserable so I will know my people's plight. Free me to pray for others, for you are present in every person. Help me take responsibility for my own life, so that I can be free at last. Grant me courage to serve others, for in service there is true life. Give me honesty and patience, so that the Spirit will be alive among us. Let the Spirit flourish and grow, so that we will never tire of the struggle. Let us remember those who have died for justice, for they have given us life. Help us love even those who hate us, so we can change the world. Amen.”


    3. 목사이자 민권 운동가 마틴 루터 킹 주니어


    1960년대 격동의 미국 민권 운동이 한창이던 시절, 마틴 루터 킹 주니어는 평화를 촉구했다. 이 기도는 사람들이 함께 모여 하나님의 인도하심에 귀를 기울이고 그 인도하심을 따르도록 상기시켰다. 킹 박사는 우리가 분열된 것처럼 보이는 시대에도 우리를 연결하는 더 깊은 유대를 찾을 수 있다고 말했다. 


    "오 하나님... 우리는 주님의 말씀에 기초하여 세워진 주님의 교회에 감사드리며, 그 교회는 우리가 찬양하고 기도하는 것 이상으로, 기도의 응답이 주님이 아니라 우리에게 달려 있는 것처럼 나가서 일하도록 도전합니다... 인간이 별처럼 빛나고 영원토록 살도록 창조되었다는 것을 깨닫게 도와주소서. 흑인, 백인, 빨강, 노랑의 모든 하나님의 자녀들이 우리 주님과 우리 하나님의 나라에서 인류가 하나 되어 기뻐하는 그날까지 우리가 함께 걷고, 함께 기도하고, 함께 노래하고, 함께 살 수 있도록 도와주소서, 기도합니다. 아멘."


    “O God…we thank Thee for Thy Church, founded upon Thy Word, that challenges us to do more than sing and pray, but go out and work as though the very answer to our prayers depended on us and not upon Thee… Help us to realize that man was created to shine like the stars and live on through all eternity. Keep us, we pray, in perfect peace, help us to walk together, pray together, sing together, and live together until that day when all God’s children, Black, White, Red, and Yellow, will rejoice in one common band of humanity in the kingdom of our Lord and of our God, we pray. Amen.”


    4. 인도 선교사 테레사 수녀


    이 단순한 기도문에는 다른 사람들의 필요를 채워주려는 테레사 수녀의 마음이 담겨 있다. 그녀는 하나님을 사랑하는 사람들이 도움이 필요한 나약한 사람들에게 하나님의 사랑을 보여줄 것을 강권한다. 우리는 기꺼이 하나님의 손과 발이 되어 그분의 치유의 손길을 세상과 나눌 것이다.


    "주님, 저희로 하여금 가난과 굶주림 속에서 살아가고 죽어가는 전 세계의 이웃을 섬기기에 합당하게 만들어 주십시오. 오늘 우리의 손을 통해 그들에게 일용할 양식을 주시고, 우리의 이해하는 사랑으로 평화와 기쁨을 주십시오."


    “Make us worthy, Lord, to serve our fellow men throughout the world who live and die in poverty and hunger. Give them through our hands this day their daily bread, and by our understanding love, give peace and joy.”


    5. 미국의 제16대 대통령 아브라함 링컨


    b9a30b85bf0d7bf25e2c3131a37f5e9d_1712092410_0929.jpg
    (사진: Wikimedia Commons)


    링컨은 미국 남북전쟁 당시 대통령이었고 국가가 겪고 있는 파괴에 고뇌를 느꼈다. 하지만 이 기도문에는 미래에 대한 결연한 의지와 희망이 담겨 있다. 링컨 대통령은 국민들이 삶의 근거가 되는 하나님의 진리와 앞으로 나아가기 위한 하나님의 목적을 찾도록 간구한다.


    "우리는 이 엄청난 전쟁의 재앙이 속히 사라지기를 간절히 바라며 간절히 기도합니다. 그러나 하나님이 원하신다면... 채찍으로 흘린 피 한 방울이 칼로 흘린 피 한 방울로 갚을 때까지... 주님의 심판은 진실하고 의롭다고 말해야 합니다. 아무에게도 악의를 품지 말고, 모든 사람에게 자비를 베풀며, 하나님께서 우리에게 옳은 것을 보라고 주신 대로 옳음을 굳게 잡고, 우리가 맡은 일을 마치고, 민족의 상처를 싸매고, 전쟁을 당한 자와 그의 과부와 고아를 돌보고, 우리 자신과 모든 민족에게 정의롭고 지속적인 평화를 이루고 소중히 여기는 모든 일을 하도록 하자."


    “Fondly do we hope, fervently do we pray, that this mighty scourge of war may speedily pass away. Yet if God wills that it continues... until every drop of blood drawn with the lash shall be paid another drawn with the sword... so still it must be said that the judgments of the Lord are true and righteous altogether. With malice toward none, with charity for all, with firmness in the right as God gives us to see the right, let us finish the work we are in, to bind up the nation's wounds, to care for him who shall have borne the battle, and for his widow and for his orphans, to do all which may achieve and cherish a just and a lasting peace among ourselves and with all nations.”


    6. 에콰도르에서 살해당한 짐 엘리엇의 부인, 선교사 엘리자베스 엘리엇


    엘리자베스 엘리엇은 자신의 힘으로는 자기에 대한 하나님의 특별한 부르심을 완수할 수 없다는 것을 분명히 깨달았다. 그래서 그녀는 몸과 마음, 영혼 등 전부를 주님 앞에 내려놓았다. 이 기도는 그녀가 의롭게 살 수 있도록 하나님의 은혜를 구하는 기도이며, 우리도 그녀의 모범을 따르는 것이 현명할 것이다.


    "사랑하는 주님, 하늘에 계신 아버지, 저는 오늘 저의 모든 것, 제가 가진 모든 것, 제가 하는 모든 것, 제가 겪는 모든 것을 오늘과 영원히 당신의 것이 되도록 바칩니다. 주님, 제가 당신의 거룩한 뜻을 알고 있는 모든 것을 행할 수 있도록 은혜를 베푸소서. 제 마음을 정화하고, 제 생각을 거룩하게 하시고, 제 욕망을 바로잡아 주소서. 오늘의 모든 일과 고난과 기쁨 속에서 정직한 찬양과 단순한 신뢰, 즉각적인 순종으로 응답하도록 가르쳐 주시고, 저의 삶이 진실로 산 제물이 될 수 있도록 성령의 능력과 저의 주님이시며 저의 전부이신 아들 예수 그리스도의 이름으로 기도합니다. 아멘."


    “Loving Lord and heavenly Father, I offer up today all that I am, all that I have, all that I do, and all that I suffer, to be Yours today and Yours forever. Give me grace, Lord, to do all that I know of Your holy will. Purify my heart, sanctify my thinking, correct my desires. Teach me, in all of today’s work and trouble and joy, to respond with honest praise, simple trust, and instant obedience, that my life may be in truth a living sacrifice, by the power of Your Holy Spirit and in the name of Your Son Jesus Christ, my Master and my all. Amen.”


    7. 육군 군목 제임스 H. 오닐


    노르망디 상륙 직전, 패튼 장군으로부터 군인들을 위한 기도문을 작성하라는 명령을 받은 오닐 신부는 먼저 연합군을 괴롭히던 날씨 문제를 집중적으로 언급했다. 그런 다음 전쟁터로 향하는 젊은이들에게 하나님의 힘과 은총이 임하기를 간구했다. 우리도 하나님께서 우리를 주관하신다는 것을 알기에 힘들고 두려운 상황을 헤쳐 나갈 수 있도록 하나님께 의지할 수 있다.


    "전능하시고 가장 자비로우신 아버지, 주님의 크신 선하심으로 우리가 싸워야 했던 이 불규칙한 비를 멈춰주시기를 겸손히 간구합니다. 전투에 적합한 날씨를 허락하소서. 주님의 능력으로 무장하여 승리에서 승리로 나아가고, 적들의 억압과 악을 분쇄하고 사람과 나라들 사이에 주님의 공의를 세울 수 있도록 주님께 부르짖는 군인들의 기도를 은혜롭게 들어주소서."


    “Almighty and most merciful Father, we humbly beseech Thee, of Thy great goodness, to restrain these immoderate rains with which we have had to contend. Grant us fair weather for Battle. Graciously hearken to us as soldiers who call upon Thee that, armed with Thy power, we may advance from victory to victory, and crush the oppression and wickedness of our enemies and establish Thy justice among men and nations.”


    8. 신학자, 교수 라인홀드 니버


    이 기도는 알코올 중독자 익명 모임에서 사용되어 널리 알려졌지만, 모든 신자들이 공감할 수 있는 기도이다. 니버의 기도는 하나님의 계획을 신뢰하기로 한 결단, 즉 매일 내려야 하는 선택을 반영한다. 우리가 하나님의 권위에 복종하고 그분의 렌즈를 통해 삶을 볼 수 있을 때 매 순간 더 많은 기쁨을 누리게 될 것이다.


    "하나님, 제가 바꿀 수 없는 것을 받아들일 수 있는 평온함과 바꿀 수 있는 것을 바꿀 수 있는 용기, 그리고 그 차이를 아는 지혜를 허락해 주십시오. 한 번에 하루를 살면서 한 순간을 즐기고, 고난을 평화의 길로 받아들이고, 예수님처럼 이 죄 많은 세상을 내 뜻대로가 아니라 있는 그대로 받아들이고, 주님의 뜻에 순복하면 모든 것을 바로잡아 주실 것을 믿으며, 이 생에서는 주님 안에서 행복하고 다음 생에서는 당신과 함께 영원히 행복할 수 있도록 도와주소서. 아멘."


    “God, grant me the serenity to accept the things I cannot change, the courage to change the things I can, and the wisdom to know the difference. Living one day at a time, enjoying one moment at a time; accepting hardship as a pathway to peace; taking, as Jesus did, this sinful world as it is, not as I would have it; trusting that You will make all things right if I surrender to Your will; so that I may be reasonably happy in this life and supremely happy with You forever in the next. Amen.”


    9. 시인, 작곡가 패니 크로스비


    "모든 영광 하나님께(All Glory Be Thine”)"는 패니 크로스비가 작곡한 많은 노래 중 하나이지만, 가사는 정말 예배의 기도문이다. 이 가사는 하나님의 주권을 선포할 뿐만 아니라 그분에 대한 크로스비의 경외감도 담고 있다. 그녀는 우리 눈을 들어 주님의 경이로움을 보도록 우리를 부른다.  


    "주님만이 거룩하시고, 주님만이 주님이시며, 진리와 자비와 공의가 주님의 말씀에서 빛나나이다. 주님은 위의 모든 것을 다스리시고 통치하시며, 주님의 보좌는 영원하시고, 주님의 홀은 사랑이시니이다. 주님은 오직 거룩하시니 주님 안에서 우리의 신뢰가 있고, 주님의 법은 변함이 없으며, 주님의 율례는 공의로우십니다. 모든 나라와 백성이 주 앞에 엎드러지리이다, 만유의 아버지, 구속자, 구세주이시여."


    “Thou only art holy, Thou only the Lord; Truth, mercy and judgment shine forth in Thy Word. Thou rulest and reignest all others above; Thy throne is eternal, Thy scepter is love. Thou only art holy; In Thee is our trust; Thy laws are unchanging, Thy statutes are just. All nations and people before Thee shall fall; The Father, Redeemer and Savior of all”


    10. 미 해군 군목이 만든 "해군의 기도(Prayer of A Naval Serviceman)"


    미 해군 장병들이 사용하기 위해 쓴 이 기도문은 의로운 삶에 대한 개인적인 헌신을 담고 있다. 믿는 자들이 하는 모든 일이 하나님께 중요하다는 감정은 도전적이면서도 격려가 된다. 믿는 자들은 그들의 태도와 생각, 그리고 행동을 통해 순종을 표현할 수 있다.


    "전능하신 아버지,

    그분의 길은 바다에 있고

    그의 행로는 큰 바다를 향하고

    그분의 명령은 만물을 다스리시며 그분의 사랑은 결코 변치 않으십니다:

    주님의 임재를 인식하게 하시고

    당신의 뜻에 순종하게 하소서.

    제가 최선의 자아에 충실하게 하소서.

    목적과 행동이 부정직하지 않도록 지켜주시고,

    선원들과 사랑하는 사람들과 주님 앞에서 

    부끄러움 당하지 않고, 두려움 없이 살아가게 하옵소서


    제가 사랑하는 사람들을 보호하소서.

    강인한 마음과 밝은 정신으로

    일을 할 수 있는 의지를 주시고

    그리고 제 몫의 책임을 받아들일 수 있게 하옵소서.

    제 리더십에 맡겨진 사람들을 배려하고

    국가가 저에게 맡긴 임무에 충실하게 하소서.

    제 제복이 매일 저를 상기시키게 하소서

    제가 속한 군의 전통을 매일 상기하게 하소서.


    내가 의심하려는 경향이 있다면, 나의 믿음을 굳건히 하소서.

    내가 유혹을 받으면 저항할 수 있는 힘을 주시고,

    제가 실패한다면 다시 시도할 용기를 주십시오.

    진리의 빛으로 나를 인도하시고 저를 그분의 생명을 앞에 두시옵소서.

    누군가의 모범과 도움으로 내 기도의 응답을 얻게 하소서.

    예수 그리스도, 우리 주님의 이름으로 기도합니다.

    아멘."


    If I am inclined to doubt, steady my faith;

    If I am tempted, make me strong to resist;

    if I should miss the mark, give me courage to try again.

    Guide me with the light of truth and keep before me the life of Him

    by whose example and help I trust

    to obtain the answer to my prayer,

    Jesus Christ, our Lord.

    Amen.”


    “All mighty Father,

    whose way is in the sea

    and whose paths are in the great waters

    whose command is over all and whose love never faileth:

    Let me be aware of Thy presence

    and obedient to Thy will.

    Keep me true to my best self,

    guarding me against dishonesty in purpose and in deed,

    and helping me so to live

    that I can stand unashamed and unafraid before my shipmates,

    my loved ones, and Thee.


    Protect those in whose love I live.

    Give me the will to do the work of a man

    and to accept my share of responsibilities

    with a strong heart and a cheerful mind.

    Make me considerate of those entrusted to my leadership

    and faithful to the duties my country has entrusted to me.

    Let my uniform remind me daily

    of the traditions of the Service of which I am a part.


    If I am inclined to doubt, steady my faith;

    If I am tempted, make me strong to resist;

    if I should miss the mark, give me courage to try again.

    Guide me with the light of truth and keep before me the life of Him

    by whose example and help I trust

    to obtain the answer to my prayer,

    Jesus Christ, our Lord.

    Amen.”

    •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Total 4,226건 2 페이지
    • 존 파이퍼, "마귀는 어떻게 사람들을 복음에 눈 멀게 할 수 있을까?"
      christianpost | 2024-05-08
      (사진: Rocket Republic/Flicker) 목사이자 베스트셀러 작가인 존 파이퍼 목사는 최근 사탄이 왜 영적 세계에 엄청난 힘을 행사할 수 있는지, 특히 사람들이 복음에 눈을 멀게 하는 데 있어서 어떻게 사탄이 그토록 막강한 힘을 발휘할 수 있는지에 대해 …
    • 빌리 그레이엄 동상 미 국회의사당에 세워진다
      christianpost | 2024-05-08
      2018년 99세를 일기로 세상을 떠난 전도자 빌리 그레이엄 목사의 동상이 미 국회의사당 동상홀에 세워질 예정이다 (사진: 빌리그레이엄전도협회) 미국을 빛낸 200명 중 한 명으로 선정된 전도자 빌리 그레이엄 목사의 동상이 다음 주에 워싱턴 D.C. 미 국회의사당에 세…
    • CSB "그녀는 진리인 성경을 읽는다" 100만 부 돌파
      Lifeway Research | 2024-05-08
      "그녀는 진리를 읽는다"의 창립자인 레이첼 마이어스와 아만다 바이블 윌리엄스가 2017년 라이프웨이 홀먼 바이블에서 출판한 "그녀는 진리인 성경을 읽는다"를 100만 부 판매한 공로로 최근 ECPA의 플래티넘 상을 수상했다 (사진: 베일리 와틀리) 라이프웨이, B&a…
    • a1ccd613a53603589411d9592ec56ba1_1715205411_0573.jpg
      남침례교 교인 감소세 둔화, 세례와 출석은 증가세
      라이프웨이리서치 | 2024-05-08
       2023년에 남침례회 소속 교회들의 총 교인 수는 최근 감소세가 둔화된 반면, 세례, 예배 참석, 소그룹 참여는 모두 증가했습니다. 라이프웨이 크리스천 리소스가 침례교 주 대회와 협력하여 작성한 연례 교회 프로필(ACP)에는 남침례교 대회의 연간 수치 변화가 자세히 …
    • [NC] UMC 한인총회 “변화가 있었지만, 여전히 전통주의 신앙을 지켜갈 수 있다”
      크리스천위클리 | 2024-05-08
      펜데믹으로 연기된 2020 연합감리교회 총회가 마침내 4월 23일부터 5월 3일까지 노스 캐롤라이나 샬롯에서 개최됐다. 연합감리교회(UMC) 총회에서 동성애와 관련된 예민한 결정들이 내려졌다.UMC 한인총회(총회장 이창민 목사)는 5월 2일 발표한 보도 자료를 통해 “…
    • 6a62a34ac2af2c9755925fa86b69fbe5_1715116762_0876.jpg
      [PA] 주일예배에서 설교하는 목사에게 총 겨눈 남성, 교인들 제압
      CBN | 2024-05-08
       펜실베이니아의 한 목사가 주일 설교 중에 한 남성이 자신을 쏘려고 했지만 교인들이 범인을 제압해서 살아난 것에 대해 하나님께 감사한다고 말했다.글렌 저메니(Glen Germany) 목사는 지난 주일 노스 브래독(North Braddock)에 있는 예수님의 거주지교회(…
    • 6a62a34ac2af2c9755925fa86b69fbe5_1715121010_6432.jpg
      복음전도자, 테일러 스위프트의 새 음악 '가사'의 부정적인 면 지적
      Christian Headlines | 2024-05-07
      (사진: People) 팝스타 테일러 스위프트(Taylor Swift)의 최신 앨범에 대한 비판적인 입소문이 퍼진 후, 전도자 셰인 프루이트(Shane Pruitt)는 크리스천 부모들이 더 분별력을 가져야 하는 이유에 대해서 설명했다. 인기블로거인 셰인 프루이트는 17…
    • 6a62a34ac2af2c9755925fa86b69fbe5_1715118815_5789.jpg
      [VA] 리젠트 대학교 2024년 졸업생들에게 '십자가를 지고 가라' 격려와 도전
      CBN | 2024-05-07
       미국의 유명 대학들이 이스라엘과 팔레스테인 지지 시위가 격렬해지자 졸업식을 취소하고 있는 가운데, 기독교대학들은 졸업식을 갖고, 졸업생들에게 시대의 십자가를 지고 갈 것을 주문, 격려하고 있다. 버지니아에 있는 리젠트 대학교은 지난 토요일 5월 4일 2024년 졸업생…
    • 6a62a34ac2af2c9755925fa86b69fbe5_1715117949_5034.jpg
      [HI] 하베스트교회 그렉 로리 목사의 '라하이나를 위한 희망' 집회 3,000명 참석
      CBN | 2024-05-07
       엄청난 산불로 마우이 섬이 잿더미가 된 지 거의 9개월이 지난 지금, 그렉 로리 목사는 여전히 복구에 힘쓰고 있는 이들 주민들에게 하나님이 그들의 희망이자 치유의 원천이라는 강력한 메시지를 전했다. 올해 4월 28일부터 30일까지 하베스트 마우이가 주최한 '라하이나를…
    • [AZ] 150년 역사 이어온 센트럴 연합감리교회 문 닫는다
      아리조나타임즈 | 2024-05-06
      피닉스 최초의 개신교회로 알려진 센트럴 연합감리교회가 150여 년 만에 문을 닫는다. 브랜든 길모어 목사 (47세)는 교회 출석율 저조와 재정 부족 등의 문제로 4월 21일 회의를 했으며 문을 닫을 것인지 여부를 결정하는 교인투표 결과 26-4로 닫는 쪽을 찬성했다고 …
    • 1d41cbbe409b811084045a3428f249ad_1714682957_0051.jpg
      UMC, 수십년 된 '동성애 성직자 안수금지' 토론 없이 투표로 삭제
      크리스천포스트 | 2024-05-02
      카렌 올리베토 감독(파란색 재킷)과 그의 아내 로빈 리데너(앞줄 가운데)가 노스캐롤라이나주 샬럿에서 열린 2024 연합감리교회 총회에서 1984년부터 이어져 온 교단의 '동성애자 성직자 안수금지' 조항을 폐지하기로 결정한 후 대의원들과 방문객들을 포옹하고 있다 (사진:…
    • 美국민 절반, '틱톡 금지' 지지…"中, 美여론 영향에 틱톡 사용"
      데일리굿뉴스 | 2024-05-02
      미국 정치권이 안보상의 이유로 중국 동영상 플랫폼 틱톡(TikTok)의 미국 사용 금지로 이어질 수 있는 강제매각법의 입법을 마친 가운데 미국 국민 절반이 이를 지지하는 것으로 나타났다.틱톡이 표현의 자유 침해 등을 이유로 법적 대응을 예고했으나 상당수의 미국인은 중…
    • 美, 북한·중국 등 17개국 '종교자유 특별우려국' 지정 권고
      데일리굿뉴스 | 2024-05-02
      ▲USCIRF의 종교자유 특별우려국 지정 권고 국가 명단.(사진출처=USCIRF) [데일리굿뉴스]박애리 기자= 미국 국제종교자유위원회(USCIRF)가 북한을 포함한 17개 국가를 종교자유 특별우려국(CPC)으로 재지정할 것을 권고했다.미국 정부 산하 독립기구 USCI…
    • 美대학, 경찰 투입해 반전시위 강제해산…폭력사태까지 발생
      데일리굿뉴스 | 2024-05-02
      1일(현지시간) 미국 뉴욕에서 컬럼비아대 교수들이 반전 시위를 벌이다 체포된 학생들의 석방과 캠퍼스 내 경찰력 배치를 비판하는 내용의 글을 인쇄한 손팻말을 들고 거리 행진을 하고 있다.  1960년대 말 베트남 전쟁 종전을 요구하며 미국 대학가에서 들불처럼 일어났던 …
    • 325ccd4b27c141ea9e125995e8cbd88c_1714609356_5155.jpg
      존 맥아더 목사는 정신질환은 없으며 PTSD를 '슬픔'이라고 부른다
      크리스천포스트 | 2024-05-01
      존 맥아더 목사가 2020년 그레이스 커뮤니티 교회의 목자 컨퍼런스에서 연설하고 있다(Facebook/Shepherds' Conference)캘리포니아 선밸리에 있는 그레이스 커뮤니티 교회의 존 맥아더 목사는 '더닝 크루거 효과(사람들이 자신보다 더 똑똑하고 더 능력이…

    검색


    KCMUSA,680 Wilshire Pl. #419, Los Angeles,CA 90005
    Tel. 213.365.9188 E-mail: kcmusa@kcmusa.org
    Copyright ⓒ 2003-2020 KCMUSA.org.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