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목회 유머] 미국 교인들이 목회자들에게 하는 정말 이상한 말 20가지 > 미국교계뉴스 USA News | KCMUSA

[목회 유머] 미국 교인들이 목회자들에게 하는 정말 이상한 말 20가지 > 미국교계뉴스 USA News

본문 바로가기

  • 미국교계뉴스 USA News

    홈 > 뉴스 > 미국교계뉴스 USA News

    [목회 유머] 미국 교인들이 목회자들에게 하는 정말 이상한 말 20가지

    페이지 정보

    작성자 KCMUSA| 작성일2023-01-13 | 조회조회수 : 7,985회

    본문

    교인들이 목회자들에게 하는 말이 그냥… 



    acf792f885089d798ef066747780efff_1673649000_1528.jpg

    목사나 교회 직원으로 섬기다 보면 지루할 틈이 거의 없다. ChurchLeader 대표인 톰 레이너(Thom Rainer)는 몇 년 전 목회자와 교회 직원들을 대상으로 설문 조사를 시작했고 교인들이 그들에게 하는 정말 이상한 말들을 수집했다.


    여기에 그가 선정한 25개 중 20개를 소개한다. 이탤릭체로 된 문장은 그의 주석이다.


    1. 안수위원회에서 한 목사에게 말했다: “우주에서의 기독교 선교에 대한 당신의 견해는 무엇입니까?”

    Said to a pastor in his ordination council: “What is your view on Christian missions in space?”


    아무도 가보지 못한 곳으로 담대히 나아가기 위해 최후의 장소를 물색해보세요.

    Space the final frontier…to boldly go where no man has gone before.


    2. 교인이 수술을 받은 후: “목사님, 제가 방귀를 뀔 수 있도록 기도해 주시겠습니까?”

    After the church member had surgery: “Pastor, will you pray for me to pass gas.”


    아마도 그 기도에 대한 즉각적인 응답이 있었을 것이다.

    Maybe there was a spontaneous answer to that prayer.


    3. “I want you to come see my display of nude art.”

    “나는 당신이 나의 누드 작품을 보러 오셨으면 합니다.”


    나는 지금도 그 목사님이 어떻게 결정하셨는지 알아보려고 노력하고 있다.

    I’m still trying to find out what the pastor decided.


    4. 헌금하는 중: “목사님, 20달러짜리 거스름돈이 있습니까?”

    During the offertory: “Pastor, do you have change for a 20?”


    그는 아마도 집사일 것이다.

    Probably a deacon.


    5. 예배 후 목회자에게: “여기에 주보가 있습니다. 얼마나 경건한가에 따라 각 찬양에 등급을 매겼습니다.”

    To a worship pastor after the service: “Here’s the bulletin. I graded each song based on how worshipful it was.”


    고맙습니다. 우리도 교회 직원이 당신을 얼마나 좋아하는지에 대한 점수를 보내드릴 겁니다.

    Thank you. We will be sending you your grades on how much the church staff likes you.


    6. “아이들의 순간적인 모습을 다시 게시판에 올려도 될까요? 나는 자녀가 없지만 노인들은 그것을 좋아합니다.”

    “Can we put the children’s moment back in the bulletin? I know we don’t have any children but the old folks like it.” 


    예, 시니어들의 순간 포착도 매주 번갈아 올리겠습니다.

    Yes, we will alternate it every week with the senior moment.


    7. "나는 전에 마법사였습니다."

    “I used to be a warlock.”


    집사가 되기 전일까, 후일까?

    Was that before or after you became a deacon?


    8. 예배 시작 직전: “목사님, 여자화장실에 휴지가 없어요.”

    Just before the service began: “Pastor, there’s no toilet tissue in the women’s restroom.”


    목회자가 여자화장실에서 화장지를 교체하고 있었다면 그녀가 뭐라고 말했을지 궁금하다.

    Makes you wonder what she would have said if the pastor was in the women’s restroom replacing toilet tissue.


    9. “남편의 유골은 두 곳에 있습니다. 예수께서 그를 찾으실 수 있을까요?”

    “My husband’s ashes are in two different places. Will Jesus be able to find him?”


    남편이 당신에게서 멀어지기 위해 한 일이 놀랍다.

    It’s amazing what your husband did to get away from you.


    10. “목사님, 이 콜라 캔을 자르는 것을 도와주세요. 친교실에 재떨이가 필요해서요.”

    “Pastor, help me cut this Coke can. I need an ashtray for the fellowship hall.”


    네, 그런데 콜라가 남아 있으면 더 좋을거에요.

    Yes, things go better with Coke.


    11. 예배 중간에 한 여성이 묻는다. “목사님, 외계인이 저를 방문했습니다. 하나님이 괜찮다고 하실까요?”

    In the middle of the service, a woman asks: “Pastor, aliens visited me. Is God okay with that?”


    당신이 틀렸다. 그들은 외계인이 아니라 여호와의 증인이었다.

    You are mistaken. They were Jehovah Witnesses, not aliens.


    12. “목사님, 제 다락방에서 저를 염탐하는 비밀요원들을 없애주세요.”

    “Pastor, I need you to come get rid of the secret agents spying on me from my attic.”


    목사는 신학교 훈련에서 이런 상황을 다루는 방법을 배웠던 것을 기억한다.

    The pastor remembers learning how to deal with this situation from his seminary training.


    13. “사전에 용서를 구하면 거짓말을 해도 될까요?”

    “Is it OK for me to lie if I ask for forgiveness in advance?” 


    Definitely a Southern Baptist.

    그는 확실히 남침례교인이다.


    14. “우리 집에 와서 남편이 변기에서 나오도록 도와줄실래요?”

    “Will you come to my house and help get my husband off the toilet?” 


    Ma’am, all husbands like to spend extended time there. Have him take two aspirin and call me tomorrow.

    부인, 모든 남편들은 그곳에서 오랜 시간을 보내는 것을 좋아합니다. 그에게 아스피린 두 알을 먹고 내일 나에게 전화하라고 하세요.


    15. 교인: “목사님, 제 아들을 위해 기도해 주시겠습니까? 그는 거칠고 통제 불능입니다.” 

    Church member: “Pastor, will you pray for my son? He’s wild and out of control.” 


    Pastor: “Sure, what’s his name?” 

    목사: "그러지요, 아들 이름이 뭐죠?"


    Church member: “Maverick.”

    교인: “매버릭(이단아, 비협조적인 인물이란 뜻이 있음)”


    저는 우리가 그의 이름이 "Homicide(살인)"가 아닌 것에 감사해야 할 것 같습니다.

    I guess we should be thankful his name is not “Homicide.”


    16. “목사님, 당신의 기침에 잘 듣는 밀주가 조금 있습니다. 편할 때 우리 집에 들르세요.”

    “Preacher, I have some moonshine for your cough. Feel free to stop by the house.”


    그것은 그가 그 주에 할 수 있었던 유일한 심방이었다.

    That’s one pastoral visit he made that week.


    17. “기타 소리가 고양이 두 마리 짝짓기하는 것 같아요.”

    “The guitars sound like two cats mating.” 


    그건 칭찬이 아닌 것 같다.

    I don’t think that’s a compliment.


    18. "이 교회가 실패하더라도 당신의 잘못이 아니라는 것을 당신이 알기를 바랍니다."

    “I want you to know if this church fails, it’s not your fault.” 


    성도들을 격려의 은사로 사랑해야 한다.

    Gotta love those church members with the gift of encouragement.


    19. “목사님, 여분의 바이코딘(마약성 진통제)이 있습니다. 좀 드실래요?”

    “Pastor, I have some extra Vicodin. Would you like some?” 


    좋은 뜻이 아닐 수도 있지만, 일단 목사를 생각해 주어서 감사하다.

    Probably not, but thank you for thinking of him.


    20. “목사님, 저를 위해 기도해 주십시오. 라스베가스에 가려고 해요.”

    “Pastor, pray for me. I’m going to Vegas.”


    나는 목사가 그녀를 위해 기도를 두 배나 하거나, 아니면 전혀 하지 않은 것에 배팅했다.

    I bet double or nothing he didn’t pray for her.

    •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Total 4,106건 232 페이지
    • [발행인 칼럼] 아버님의 낡은 노트
      미주크리스천신문 | 2020-07-03
      나는 장로님이셨던 아버님으로부터 유산을 제대로 받았다. 하나는 무형의 유산이고 다른 하나는 유형의 유산이다. 물론 아버님께서는 그 두 가지 유산을 남기시면서 “이것이 네게 주는 유산”이라는 말씀을 하지 않으셨다. 그래도 그 유산 때문에 나는 부요하게 산다. 무형의 유산…
    • '성별은 태어날 때 결정'
      미주크리스천신문 | 2020-07-03
      NYT, 트럼프행정부 보건 분야 트랜스젠더 권리보장법안 철회 보도 트럼프 행정부가 보건 분야에서 트랜스젠더(성전환자)의 권리를 보장하는 법안 철회를 확정해 논란이 예상된다. 보수적인 백인 크리스천들의 지지를 받고 백악관에 입성한 트럼프 대통령은 그동안 전 오바마 행정…
    • 떠난 교인을 다시 부르는 5가지 방법
      미주 크리스찬투데이 | 2020-07-03
      남가주에서 목회하는 A 목사는 최근 교회를 다시 열어도 좋다는 정부 당국의 발표에 따라 3개월간 닫은 교회 문을 다시 열려고 한다. 평소 50명 내외 출석하던 교회 크기는 주 정부가 요구한 건물 수용 인원의 25% 이내 또는 100명 이하 한도 조건을 충족하기에는 어려…
    • 문화로 성경읽기(43) - 제 몫을 다하는 ‘삶으로 드리는 예배’를 생각합니다
      미주 크리스찬투데이 | 2020-07-03
      예배자, 예물, 예배 도우미의 세 가지 몫을 다하는 일상이면 좋겠습니다. ▲ 목축하는 이가 제물로 바칠 희생물을 고르는 것 자체가 고통이었을 것 같다. 그런 면에서 예물 자체는 어떤 면에서 예물바치는 이 자신이었을 것이다.온라인 예배, 비대면 예배 등 전혀 생각지 못…
    • 한국 가곡 챌린지 만든 소프라노 클라라 김. 미주 한인교회와 동포사회에 힘 되고 싶어
      미주 크리스찬투데이 | 2020-07-03
      유튜부 채널 클라라 김 통해, 한국 가곡 '삶이 그대를 속일지라도' 챌린지 형식 영상 모음 제작 ▲ 다수의 한인 음악가가 출연해 한국 가곡 '삶이 그대를 속일지라도'를 불렀다. © 크리스찬투데이코로나 19로 인해 교회 및 단체 활동이 움츠러든 요즘. 그래도 은혜로운…
    • 교회당 예배 집착 말고 가정 예배 회복해야
      국민일보 | 2020-07-03
      호성기 목사의 선교의 ‘제4 물결’을 타라 <19> 미국 필라안디옥교회 901목장 소속 성도들이 지난해 11월 미국 필라델피아 성도 가정에서 모임을 하고 기념사진을 촬영했다. ‘가정 같은 교회, 교회 같은 가정’을 지향하는 필라안디옥교회는 매달 한 번씩 목…
    • 예수님이 주신 소명따라 지역사회에 선한 영향력 전파
      국민일보 | 2020-07-03
      [양춘길 목사 미셔널 처치를 꿈꾸라] <5> 성경의 명령에 기초하라 미국 필그림선교교회가 지난 2월 뉴욕에서 개최한 히스패닉 노숙자 수련회에서 노숙자들이 무릎 꿇고 기도하고 있다.미셔널 처치의 출발점은 성경이다. 성경은 하나님의 비전, 곧 미셔널 처치의 꿈…
    • 미국장로교, 첫 유색인 공동총회장
      국민일보 | 2020-07-03
      인디언 여성 스튜어트 장로 흑인 목사 벤틀리 선출 미국장로교(PCUSA)가 지난 20일 인디언과 흑인을 공동총회장으로 선출했다. 흑인과 동양인이 공동총회장 2명 중 1명에 선출된 적은 있지만, 공동총회장 2명이 모두 유색인종으로 선출된 것은 교단 역사상 처음이다. 인…
    • [WA] 벨뷰 시위 때 백화점 약탈범 23명 체포돼
      미주한국일보 | 2020-07-03
      ▶ 지난 달 시위 당시 백화점 난입해 물건 훔쳐 벨뷰 경찰이 지난달 31일 조지 플로이드(46) 사망 사건과 관련해 벌어진 시위를 빙자해 벨뷰 스퀘어 몰에 침입해 약탈과 파괴를 일삼은 용의자 23명을 체포했다./AP경찰에 따르면 22일 렌튼의 한 가정집에서 호제 지오…
    • [WA] 'UW 한국학센터 도와주세요'…고펀드미 계좌 열어
      미주한국일보 | 2020-07-03
      ▶ 코로나 영향으로 재정 타격받아 워싱턴대학(UW) 한국학센터(소장 클라크 소렌슨)도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사태의 타격을 받으면서 재정적 어려움에 처해 한인들을 상대로 후원금 모금에 나섰다.UW 한국학센터는 지난 23일 온라인 기금모금 사이트인 고…
    • [지성은 목사의 수요 말씀시리즈] 물 위를 걷는 기적
      KCMUSA | 2020-07-03
      [지성은 목사의 수요 말씀시리즈] 표적을 통해 인도하시는 예수님 6 물 위를 걷는 기적
    • [CA] 버클리 신학대학교 가을학기 학생모집
      미주한국일보 | 2020-07-03
      ▶ 신학대학·음악대학, 영어 한국어로 강의 실시 성경이 가르치는 바른 신학과 신앙에 기초한 지도자를 양성하고 있는 버클리신학대학교(이사장 한홍기 장로)가 신학대학과 음악대학 등 가을학기 학생을 모집하고 있다.교육과정은 4년의 신학학사과정과 석사(Master) 과정이 …
    • [CA] 김현일 목사, 167년 역사의 샌리앤드로 제일연합감리교회 부임
      미주한국일보 | 2020-07-03
      김현일 목사가 오는 7월 1일부터 올해로 창립 167년을 맞는 샌리앤드로의 제일연합감리교회 (First United Methodist Church) 담임 목회를 하게 됐다.플레젠튼에 있는 린우드연합감리교회(Lynnewood UMC)에서 3년간 시무한 김현일 목사<…
    • 마이라이프재단 길벗교회에 식료품 지원
      미주한국일보 | 2020-07-03
      마이라이프재단(회장 이정숙, 이하 MLF)이 23일 서번 소재 길벗교회(장진혁 목사)에 마스크와 한국식료품을 기증했다. MLF는 코로나사태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가정과 교인을 돕는 길벗교회를 위해 쌀 20포대, 김, 미역, 부침가루 등 각종 한국식품과 휴지, 마스크 등…
    • [CA] 나라와 민족 교회 회복위한 특별기도회
      미주한국일보 | 2020-07-03
      ▶ 새누리교회, 낮12시 영적목회자 초청 온라인 말씀과 기도▶ 6월 22일-7월 4일새누리교회가 오는 7월 4일까지 가질 온라인 특별집회에서 기도와 말씀을 전할 강사마운틴뷰에 소재한 새누리교회(담임 손경일 목사)가 코로나 바이러스 확산상황 속에서 영적 거리좁히기 일환…

    검색


    KCMUSA,680 Wilshire Pl. #419, Los Angeles,CA 90005
    Tel. 213.365.9188 E-mail: kcmusa@kcmusa.org
    Copyright ⓒ 2003-2020 KCMUSA.org.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