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국교계뉴스 USA News 137 페이지

본문 바로가기

미국교계뉴스 USA News

홈 > 뉴스 > 미국교계뉴스 USA News
Total 2,246건 137 페이지
  • '마스크 안 써 맞아 죽었다?' '멕시코판 플로이드' 사건에 들썩
    연합뉴스 | 2020-06-30
    한달 전 경찰 과잉제압·체포 다음날 시신으로 돌아와 플로이드 사건 맞물려 파문 확산…거리시위·온라인 진상요구  한달 전 경찰 과잉제압·체포 다음날 시신으로 돌아와플로이드 사건 맞물려 파문 확산…거리시위·온라인 진상요구(멕시코시티=연합뉴스) 고미혜 특파원 = …
  • [CA] 한인 업주들 긴장 속 "고비 지났다"
    미주중앙일보 | 2020-06-30
    자구책 마련, 매출 급감 이중고매장 보수·보험 등 뒤처리 나서 약탈을 피해 문을 닫았던 한인 업소들이 영업 재개에 나서고 있다. 많은 업소들이 문을 열면서 주차장이 꽉찬 LA 다운타운 의류상가.인종차별 항의 시위가 전국에서 이어지는 가운데 LA지역 약탈·방화는 점점 …
  • "이번에 보니 안되겠더라" 총기 구입 한인 급증
    미주중앙일보 | 2020-06-30
    "아시안·여성 구매 증가"총기 제조사 주가 급등 이른 아침부터 글렌데일 한 총포상에 총을 사려는 사람들이 줄 서 있다. 일부 총포상은 약탈을 우려해 문을 닫았다."불안한 마음에 총 사러 왔어요.”인종차별 항의 시위가 확산하고 소요 사태까지 빚어지자 불안 확산으로 총기…
  • [CA] 흑인사망 항의 LA 시위…통행금지 풀렸지만 시위 여전
    미주중앙일보 | 2020-06-30
    시위대 한인타운 관통해 '긴장'한인 비영리단체들 지지 성명 지난 나흘 동안 남가주 전역에서 시행됐던 ‘야간 통행금지’ 명령이 4일 자로 대부분 해제됐다. 그러나 여전히 조지 플로이드 사망사건에 대한 항의시위가 계속되고 있어 폭력 시위 양상이 완전히 없어질지 주목된다.…
  • [VA] 고령자 많은 한인교회, 고민 깊어진다
    미주중앙일보 | 2020-06-30
    교회 예배 수용인원 50% 한도 허용 마스크 규정 없어 버지니아 페어팩스 카운티의 한 한인교회 담임목사 A씨는 요즘 고민이 깊다.메릴랜드와 버지니아 등 워싱턴지역 정부가 29일(금)부터 수용인원의 50% 한도 내에서 실내 예배를 허용했기 때문이다. 두달 …
  • 코로나19, 크리스천 연결방식 변화시켜
    미주크리스천신문 | 2020-06-30
    Churchleaders.com, 교회관리시스템 전문가의 달라진 교인 연결  새로운 통신기술을 받아들이는 데 있어서 교회는 일반적으로 가장 앞서 있었다. 구텐베르크의 인쇄기에서 처음으로 인쇄된 책은 성경이었으며, 1950년대와 60년대에 ‘빌리 그레이엄’은 위성방송 …
  • “캐나다도 인종차별 뿌리깊게 존재”
    미주중앙일보 | 2020-06-30
    트뤼도 총리 “미국만의 문제 아니다 …더 많은 노력해야”  미국에서 흑인 청년이 경찰의 가혹행위로 숨진 사건이 발단이 돼 미국전역에서 인종차별 반대 시위가 확산되고 있는 가운데 저스틴 트뤼도 연방총리는 “캐나다에서도 흑인을 포함한 소수계에 대한 인종차별이 뿌리깊게 자…
  • [TX] 포트워스 한인회, 9주 연속 의료진 위한 음식 봉사
    미주중앙일보 | 2020-06-30
    지난 4·5월 두달동안 코로나 전선 의료진들을 위한 따뜻한 점심 대접 포트워스 의료진,“사랑과 정성 가득 담긴 식사 감사해요” 포트워스 한인회가 전한 따뜻한 사랑의 점심 식사를 전해받은 포트워스지역 코로나 전선 의료진들이 감사 인사를 전하는 모습 [사진제…
  • [TX] “달라스 한인사회 어르신들 건강하시길 기원합니다”
    미주중앙일보 | 2020-06-30
    달라스한인회·민주평통달라스협의회·주달라스출장소, 어르신 단체 5곳에 방역물품 및 후원성금 전달  달라스 한인회·민주평통달라스협의회·주달라스출장소가 지난 2일 달라스 한인사회 주요 어르신 단체 5곳에 마스크, 손세정액, 일회용 장갑 등을 전달했다. 달라스 한인회·민주평…
  • 흑인 지도자에게 "당신들(You People)" 불렀다가 곤욕
    미주중앙일보 | 2020-06-30
    컵스 가문 아들 네브라스카 주지사 사과 피트 리케츠 네브래스카 주지사 [AP=연합뉴스]미국 사회가 인종차별 항의시위로 몸살을 앓고 있는 가운데 네브래스카 주지사가 공식 석상에서 흑인사회 지도자들에 대한 호칭을 잘못 썼다가 공개 사과하는 소동이 일어났다.2일 시카고 …
  • [GA] “평화 시위 약속 … 한인들 함께하자”
    미주중앙일보 | 2020-06-30
    7일 집회 주최 얼라이언스 포 블랙 라이브즈 “안전 이유로 장소변경, 여러 커뮤니티 참여” 오는 7일 둘루스 한인타운 일대에서 인종차별 항의 시위가 열릴 예정인 가운데 이를 준비 중인 주최 측이 ‘평화 시위’를 약속했다. 얼라이언스 포 블랙 라이브즈(Al…
  • [취재수첩] 깃털만큼 가벼운 변명들
    미주중앙일보 | 2020-06-30
    거주지를 옮긴 지 한 달이 채 안됐다.개인 소셜네트워크(SNS)에 설정된 거주지는 아직 이전 동네(세리토스)로 돼있다. 그 탓에 여전히 그 동네 소식을 SNS로 접한다.지난 일요일(5월31일) 오후 8시12분. 한 여성이 “세리토스 쇼핑몰에 약탈이 시작됐다. 사이렌 소…
  • 시위대 LA 한인타운 관통, 평화적 행진
    미주중앙일보 | 2020-06-30
    다음주 플로이드 고향 휴스턴에서 추모-장례식 예정 통행 금지령이 사라진 4일 LA곳곳에서는 수백명씩 무리를 지은 시위대가 평화적 시위를 이어갔다.이들은 LA시청이 자리잡은 다운타운과 에릭 가세티 시장 관저가 위치한 행콕 파크 주변에 모여 행진했다.소셜 미디어를 통해 …
  • 마클 왕자비 “10대 시절 LA폭동 기억 생생…흑인 생명 소중”
    연합뉴스 | 2020-06-30
    ▶ LA 모교 졸업식 축하 연설 통해 인종 차별 행위 중단 촉구영국 해리 왕자의 부인 메건 마클 왕자비[AP=연합뉴스]영국 해리 왕자의 부인 메건 마클 왕자비가 흑인 사망 사건으로 촉발된 미국 전역의 항의 시위에 지지 의사를 밝히며 인종 차별 행위 중단을 촉구했다.4일…
  • ‘흑인차별 상징’ 美남부군 사령관 로버트 리 동상 철거된다
    연합뉴스 | 2020-06-30
    3일 버지니아주 리치몬드의 로버트 E. 리 장군 기마상 주변에 모인 시위대. [AP=연합뉴스]버지니아주가 남북전쟁 때 노예제를 찬성하는 쪽인 남부연합의 군을 이끈 로버트 E. 리 장군의 동상을 철거하기로 했다.AP통신은 랠프 노덤 버지니아 주지사가 4일 주도 리치몬드…

검색


KCMUSA, P.O. Box 2306, Fullerton CA 92837 | Tel. 213.365.9188 E-mail: kcmusa@kcmusa.org
Copyright ⓒ 2003-2020 KCMUSA.org.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