밀알복지재단, '밀알콘서트' 개최…“우크라 평화를 기원합니다” > 선교소식

본문 바로가기

선교소식

홈 > 선교 > 선교소식

밀알복지재단, '밀알콘서트' 개최…“우크라 평화를 기원합니다”

페이지 정보

작성자 | 작성일2022-07-05 | 조회조회수 : 583회

본문

d8b0c25ce65e6bc0baa12afc3116e201_1657057807_37.jpg
▲ 제19회 밀알콘서트 포스터. (사진출처=연합뉴스)


[데일리굿뉴스] 이새은 기자= 전쟁으로 고통 당하는 우크라이나 국민들을 위한 콘서트가 마련됐다. 밀알복지재단은 삶의 터전을 잃은 우크라이나 난민들을 돕고자 오는 7일 ‘제19회 밀알콘서트'를 개최한다.


2004년 시작된 밀알콘서트는 장애인과 비장애인이 함께 무대에 서는 통합 콘서트다. 매 콘서트마다 마련된 후원금을 장애인 복지시설 건립 등 사회취약계층을 위해 사용해 온 밀알복지재단은 이번 콘서트의 후원금으로 우크라이나 난민을 지원하기로 했다.


공연은 우크라이나의 평화를 염원하는 내용으로 구성됐다. 오보이스트 이현옥과 카이로스앙상블이 화합과 평화를 강조하는 엔리오 모리꼬네의 영화 <미션> 주제가 ‘가브리엘의 오보에’를 연주한다. 소프라노 오은경은 오페라 <카르멘>의 ‘투우사의 노래(Toreador)’를 노래한다.


우크라이나 출신 연주자 콘스탄틴 마트비옌코의 트럼펫 연주도 특별함을 더한다. 마트비옌코는 우크라이나 대중가요 ‘사랑하는 나의 어머니(Ridna Maty Moja)’와 ‘달빛 비치는 밤’을 통해 고국을 향한 마음을 전할 예정이다.


바리톤 한규원과 혼성중창단 아인클랑앙상블은 ‘우리의 자랑스러운 우크라이나를 응원한다’는 가사가 담긴 경쾌하고 신나는 우크라이나 노래 ‘Hey, Hey, Rise Up’로 우크라이나를 향한 희망의 메시지를 보낸다.


또한 전 출연자가 우크라이나의 평화를 염원하는 마음을 담아 ‘우크라이나를 위한 기도(Prayer for Ukraine)’를 합주한다. ‘우크라이나를 위한 기도’는 우크라이나 현지에서 국가 다음으로 많이 불리는 노래다.


제19회 밀알콘서트는 세종대학교 윤경희 교수가 총연출과 기획을 맡고 박인욱이 지휘했다. 사회는 송영민과 김윤경이 맡았다. 첼리스트 이강호, 소프라노 오은경, 바리톤 한규원, 오보이스트 이현옥, 트럼펫 연주자 콘스탄틴 마트비옌코, 시각장애 첼리스트 김민주, 카이로스앙상블, 아인클랑앙상블이 출연한다.


해당 콘서트는 저녁 8시 유튜브 ‘알TV’ 채널을 통해 관람할 수 있다.


데일리굿뉴스 이새은 기자

  •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KCMUSA, P.O. Box 2306, Fullerton CA 92837 | Tel. 213.365.9188 E-mail: kcmusa@kcmusa.org
Copyright ⓒ 2003-2020 KCMUSA.org.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