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A] 박수근 특별 초대전 EK갤러리에서 열어 > 지역교계뉴스 Local News | KCMUSA

[CA] 박수근 특별 초대전 EK갤러리에서 열어 > 지역교계뉴스 Local News

본문 바로가기

지역교계뉴스 Local News

홈 > 뉴스 > 지역교계뉴스 Local News

[CA] 박수근 특별 초대전 EK갤러리에서 열어

페이지 정보

작성자 KCMUSA| 작성일2024-05-29 | 조회조회수 : 13,041회

본문

0e12cb4dc6e92579d3f831d15b7e3e2a_1717030323_4148.jpg
 

'박수근 특별 초대전'이 ‘판화의 재발견’이라는 주제로 LA한인타운 EK갤러리(관장 유니스 김)에서 지난 5월25일(토) 개막했다. 박수근연구소(대표 박진흥)의 저작권 협조로 이루어진 이번 전시는 박수근 화백의 오리지널 목판화 20종과 함께 실크스크린·디지털 판화 25종을 6월 7일 까지 전시한다. 


0e12cb4dc6e92579d3f831d15b7e3e2a_1717030336_7017.jpg
 


0e12cb4dc6e92579d3f831d15b7e3e2a_1717030093_5735.jpg
 

목판화는 박 화백이 생전에 제작한 원판으로 찍어낸 오리지널 목판화로 2012년 목판 원본이 훼손되면서 더는 제작이 불가능해졌다. 따라서 최첨단 기술로 박수근 화백 특유의 요철 질감을 완벽히 재현한 실크스크린·디지털 판화는 저작권자의 협조로 2022년 제작된 30에디션 한정판이다. 목판화는 그가 초기부터 나무를 많이 그린 인연과도 이어지며 나무판이 갖는 투박한 질감과 목판 특유의 칼맛과 흑백의 단색을 통한 단순하면서도 밀도 높은 조형성이 아로 새겨져 있다.


0e12cb4dc6e92579d3f831d15b7e3e2a_1717030187_1834.jpg
 

갤러리 관계자는 “박수근 화백은 가족과 가난한 이웃을 모델로 그렸고 그들의 삶의 진실을 화폭에 담으려고 하였다. 소박하면서도 견실한 그의 작업은 그 독자의 양식을 완성하는데 이르렀으며 가장 한국적인 화가로 상찬되고 있다. 그는 유화뿐만이 아니라 적지 않은 데생과 수채화, 판화를 남기고 있다”라고 말했다. 그러면서 “그의 작품은 서민들의 생활모습을 고스란히 목판으로 다른 것을 비롯하여 연하장이나 책의 장정을 위해 제작된 소품에 이르기까지 전 목판화가 포함되었다. 작품 제목을 ‘시장의 여인들’, ‘모자(어머니와 아들)’, ‘귀가’, ‘농악’ 등 서민들의 생활모습을 이해할수 있게 했다”고 말했다.


  •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KCMUSA,680 Wilshire Pl. #419, Los Angeles,CA 90005
Tel. 213.365.9188 E-mail: kcmusa@kcmusa.org
Copyright ⓒ 2003-2020 KCMUSA.org.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