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A] OC교계연합 제2차 3050 차세대 목회자세미나 성황리에 열려 > 지역교계뉴스 Local News | KCMUSA

[CA] OC교계연합 제2차 3050 차세대 목회자세미나 성황리에 열려 > 지역교계뉴스 Local News

본문 바로가기

  • 지역교계뉴스 Local News

    홈 > 뉴스 > 지역교계뉴스 Local News

    [CA] OC교계연합 제2차 3050 차세대 목회자세미나 성황리에 열려

    페이지 정보

    작성자 KCMUSA| 작성일2023-09-01 | 조회조회수 : 3,423회

    본문

    1f1c1ba5417fb5479e76947d2eb1c41d_1693606327_6395.jpg

    2차 3050 차세대 목회자세미나 참석자들이 단체사진을 찍고있다 


    23050 차세대 목회자세미나가 24() 오전 9시 은혜한인교회(담임 한기홍 목사) 친교실에서 OC교협, OC장로협의회, OC목사회, OC여성목사회, OC기독교전도회연합회 공동주최로 열렸다.

     

    심상은 목사(OC교협회장) 사회와 이원석 목사(OC목사회장) 찬양인도로 시작된 이날 세미나는 노창수 목사(남가주사랑의교회), 이종용 목사(코너스톤교회), 민종기 목사(충현선교교회 원로), 한기홍 목사(은혜한인교회, 목회자세미나 대회장)이 강사로 나서 강의했다.

     

     1f1c1ba5417fb5479e76947d2eb1c41d_1693606351_7731.jpg


    이날 이종용 목사가 기본을 점검해야 합니다(4:11-16)’라는 주제로 강의했다. 이종용 목사는 자신이 가수시절부터 부르심을 받고 목사가 된 이야기를 들려주었으며 그 과정을 통해 하나님의 인도하심을 이야기했다.

     

    이 목사는 목회한다는 것 자체가 축복이고 기쁨이라 강조했다. 그는 목회를 할 때 주변에 있는 대형교회를 바라보아서도 안되고 대형교회가 하고있는 사역의 방식을 따라가서도 안된다하나님께서는 신자들 각자에게 주신 은사가 있듯이 교회들에게도 은사를 주셨다. 그 은사에 맞는 사역을 하면 되는데 다른교회처럼 되려고 해서 힘이 들게 된다. 그리고 한 영혼이 천하보다 귀한데 그 영혼을 놔두고 다른것을 해서 힘이 드는 것이라 지적했다.

     

     1f1c1ba5417fb5479e76947d2eb1c41d_1693606363_1067.jpg

    이종용 목사가 열띤강의를 하고있다


    그는 그리스도의 몸이 교회이다. 우리는 하나님의 가족이며 하나님의 집이자 하나님의 회중이라며 교회는 자선단체가 아니고 회사가 아니다. 한 영혼이 천하보다 귀하다는 마음으로 목회를 하면 된다. 그리고 주눅들지 말아야 한다. 하나님만 바라보면 보람이 있지만 주변을 바라보면 절망이 된다. 우리를 통해 하나님의 은혜 흐르고 있고 천국이 전파된다면 그걸로 충분하다고 강조했다.

     

    그는 신학공부를 할 때, 그리고 초창기 목회를 할 때 나에 대해 부정적으로 이야기를 하는 목회자들의 이야기를 접했던 적이 있었다. 처음에는 당혹스럽고 화도 났었지만 어느정도 시간이 흐른 뒤 부정적인 이야기 속에는 나에게 있었던 부족한 점이 들어있음을 알게 되었고 그 이야기를 통해 한단계 성장할 수 있게 되었으며 이또한 감사하게 되었다고 말했다.

     

    이 목사는 성경에는 계획을 세우고 시작된 교회는 나와있지 않다. 사역을 할때 여러 이야기가 있을 것이고 사역을 하는 과정속에서 고난도 찾아오지만 고난을 피하기 위해 어려움과 타협해서는 안된다. 고난없이 문제없이 하나님의 축복을 누릴 수 없다고 강조하며 우리의 면류관은 천국에 있고 주님의 동역자일뿐이다. 큰교회를 하겠다는 마음이 있다면 철저히 회개하고 다시 시작하고 믿음의 기초를 세워야 한다. 가장 중요한것은 하나님과 나와의 관계, 성도와 나와의 관계, 그리고 세상과의 관계를 잘세워야 한다. 그것이 기본이다. 무엇보다 하나님을 예배하는 것이 가장 중요하다. 하나님과 나와의 관계를 정확히 정립해야 한다. 매순간 주님이라면 어떻게 하셨고 성경에는 뭐라고 되어있을까 생각하는 것을 매순간 해야 한다고 말했다.


    1f1c1ba5417fb5479e76947d2eb1c41d_1693606377_9697.jpg

    노창수 목사가 강의하고 있다


    나의 계획, 하나님의 인도하심(16:9)’이라는 제목으로 강의를 한 노창수 목사는 목회를 하다보면 어려운 시기를 지날 때가 있다. 그 어려운 시간에는 왜 이런 어려움이 있게 되는지 모를 때가 있으며 기도를 해도 예수님께서 침묵하시며 아무런 응답을 주시지 않으시는 거 같은 마음이 들기도 한다하지만 그 시간을 통해 왜 예수님이 침묵하시는지 깨닫게 되며 아무리 어려운 시간이 주어지더라도 내 마음속 중심의 동기를 자신의 배우자와 주님이 잘아신다면 그것으로 충분하다. 따라서 무엇을 설명하기 보다 하나님의 도움으로 연약한 목회자 잡아달라고 기도하고 영적으로 씨름하는것이 퍼진다면 기도의 자리로 나오게 되면 문제는 해결된다고 설명했다.

    •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KCMUSA,680 Wilshire Pl. #419, Los Angeles,CA 90005
    Tel. 213.365.9188 E-mail: kcmusa@kcmusa.org
    Copyright ⓒ 2003-2020 KCMUSA.org.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