증손녀 잃은 유밸디 목사, “앞마당에서 꽃에 물 주고 있는데 총성 울려” > 미국교계뉴스 USA News

본문 바로가기

미국교계뉴스 USA News

홈 > 뉴스 > 미국교계뉴스 USA News

증손녀 잃은 유밸디 목사, “앞마당에서 꽃에 물 주고 있는데 총성 울려”

페이지 정보

작성자 KCMUSA| 작성일2022-05-31 | 조회조회수 : 4,478회

본문

학부모들 애원에도 경찰 "미안하다, 더 이상 갈 수 없다"며, 학교 진입 안 해



43a06522ed227409007cbb75489196c0_1654040301_5876.jpg
프리메라 이글레시아 바티스타 교회의 전 담임인 줄리안 모레노 목사. 이번 롭초등학교 총격사건으로 사랑하는 증손녀를 잃었다 (사진: Good Word News)


인구 16,000명의 텍사스 주 유밸디의 조용한 마을에서는 거의 모든 사람들이 치명적인 초등학교 총격 사건으로 충격을 받은 어린이, 가족, 교사와 연결되어 있다. 


프리메라 이글레시아 바티스타(Primera Iglesia Bautista)교회의 담임목사였던 줄리안 모레노(Julian Moreno) 목사는 “앞마당에서 꽃에 물을 주고 있는데 총성이 울리는 소리를 들었다”고 말했다. 모레노는 화요일에 18세의 총격범이 19명의 어린이와 2명의 교사를 살해한 롭초등학교에서 두 블록 떨어진 곳에 살고 있다.


총격 소리를 듣고 몇 분 안에 그는 두 명의 경찰이 거리를 달리는 것을 보았다고 말했다. 그런 다음 화약 냄새를 맡을 수 있을 정도로 가까이에서 서로 총격전을 펼쳐졌다.


증손녀 렉시가 롭초등학교 학생이라는 것을 알고 있던 모레노는 총격이 멈추자 캠퍼스로 달려갔다. 그는 나중에 공격이 10세 렉시의 교실에서 일어났고 그녀도 희생자 중 한 명이라는 것을 알게 되었다.


모레노는 학부모들이 바리케이드를 친 건물에 들어가라고 외치자 학교 밖 분위기가 공포로 가득 찼다고 말했다. 텍사스 공안부(DPS)와 국경 수비대 소속 경찰관들이 장비를 착용하고 학교에 접근하면서 서로에게 소리를 질렀다.


그는 “사람들이 큰 소리로 이야기하고 많이 울었다”고 말했다. "'저 건물에 내 아들 딸이 있다'고 했고, 경찰관들은 그냥 '미안하다, 더 이상 갈 수 없다'라고만 했다."


멕시코 국경에서 1시간 거리인 샌안토니오에서 서쪽으로 80마일 떨어진 곳에 위치한 유밸디(Uvalde) 시는 82%가 히스패닉계이며, 가톨릭과 침례교 인구가 많다. 현재 미국에서 세 번째로 큰 학교총격 사건이 발생한 지역으로 알려진 이 지역사회를 지원하기 위해 약 20개의 지역 교회가 함께했다.


모레노가 믿음의 지도자이기 때문에 지역사회의 사람들은 슬픔에 빠진 모레노와 같은 목사에게 도움을 요청했다. 모레노는 “완전한 충격에 빠진” 렉시의 어머니인 손녀 킴벌리 마타-루비오와 함께 가장 많이 중보 기도를 하고 있다.


모레노 목사 손녀 마타-루비오는 이날 일찍 추모행사가 끝난 후 이렇게 적었다. "우리는 이것이 작별인 줄 몰랐다.” 그녀는 남편이 수요일 CNN에서 렉시에 대해 이야기했다면서, 흐느꼈다.


모레노는 “특히 가족을 돌볼 수 있으려면 최대한 강해져야 한다"고 말했다. 


이처럼 작은 마을은 이 사건으로 도시 전체가 황폐화됐다.


리오 그란데 밸리의 텍사스 침례회 지역대표인 조 아길라(Joe Aguilar)는 이렇게 말했다. "이곳은 작은 마을이다. 그들은 많은 도움이 필요할 것이다."


텍사스 침례교도(Texas Baptists)라는 교단지는 지역대표 아길라가 화요일에 학교 밖에서 지역사회 구성원들과 함께 기도하기 위해 유밸디로 차를 몰고 갔고, 지역 목사들을 돕기 위해 목회자들을 코디네이터 하는 것을 돕고 있다고 보도했다.


“우리는 희생자의 유가족들을 돌보는 사람들이 훈련을 받았는지 확인하기를 원한다. 왜냐하면 인생의 최악의 시기에 있는 이 가족들에게 최고의 도움, 최고의 지원을 제공하기를 원하기 때문이다. 그리고 아무나 이와 같은 것을 준비할 수 있는 것은 아니다”라고 그는 말했다.


포트워스에 있는 "Iglesia Bautista Victoria en Cristo" 교회의 목사 부인이자 미국침례대학의 겸임교수인 애미라 카노(Anyra Cano)는 “자녀가 두려움을 해소할 수 있도록” 부모와 함께 돕기 위해 유밸디로 떠나는 계획을 세웠다.


Iglesia Nueva Jerico 교회 목사인 네탈리 바르보자(Neftali Barboza)는 공격이 일어나기 전에 롭초등학교에서 일찍 아들을 데려왔다. 학교 건너편 장례식장은 겁에 질린 아이들로 가득 차 있었고, 그들을 위로하기 위해 바르보자가 불려갔다.


그는 침례신문(Baptist Press)에 “나는 남아서 아이들을 돌보는 일을 도왔다. 최대한 많은 부모에게 자녀가 안전하다는 사실을 알렸다”라고 말했다.


퓨리서치센터(Pew Research Center)는 미국인의 24%가 비극적인 시기에 신앙이 더 강해진다고 보도하고 교회는 끔찍한 사건이 있은 후 주말에 출석률이 높은 경우가 많다는 것을 발견했다. 바르보자 같은 목회자들은 지역사회의 구성원들이 모여 함께 처리하고 울면서 전체예배와 장례식, 기도회를 준비하고 있다.


수요일 밤에 목회자들은 그렉 애봇 텍사스 주지사와 테드 크루즈 상원의원이 참석한 가운데 유밸디 페어플렉스 아레나에서 사람들로 가득 찬 추모기도회를 개최했다. 찬양과 말씀 가운데 침례성전교회의 토니 그루벤 목사는 “하나님께서 그들의 작은 마음과 영혼을 치유해 주시기를” 기도했다. 일부는 소그룹으로 기도했고 다른 일부는 솔로 바이올리니스트가 "어메이징 그레이스"를 연주하는 동안 흐느껴 울었다.


목요일에는 유밸디에 있는 성심 가톨릭 교구에서도 희생자들을 위한 기도회가 열렸다.


"포터의집교회"의 더그 스위머(Doug Swimmer) 목사는 ABC 뉴스에 병원에 가족들과 함께 기도하러 갔다고 말했다. 이 공격으로 21명이 사망하고 17명이 부상을 입었다.


“우리를 도울 수 있는 유일한 한 가지는 하나님의 은혜와 사랑임을 알고 있다. 세상이 필요로 하는 것과 우리 사회가 필요로 하는 것은 어둠 속에서도 빛나는 빛이다.”

  •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Total 3,292건 4 페이지
  • 할리웃 스타들 "동성애 연기 못하겠다" 선언…이유는?
    데일리굿뉴스 | 2022-07-15
    톰행크스 (출처:연합)[데일리굿뉴스] 박건도 기자 = “(게이)연기 이제 못하겠다.”지난 6월 뉴욕타임즈와의 인터뷰에서 할리우드 배우 톰행크스가 이 같이 말했다고 영국 시사주간지 가디언은 전했다.톰행크스는 지난 1993년 영화 필라델피아에서 동성애자이자 에이즈환자인 앤…
  • [NY] 제9차 KWMC 한인세계선교대회
    미주크리스천신문 | 2022-07-15
    “예수, 온 인류의 소망” 와싱톤중앙장로교회에서 4일간 열려와싱톤중앙장로교회에서 열린 제9차 KWMC 한인세계선교대회 새벽예배제9차 KWMC 한인세계선교대회가 지난 7월 11일(월)부터 14일(목)까지 “예수, 온 인류의 소망”이라는 주제로 와싱톤중앙장로교회(류응렬 목…
  • 교회공동체에서 최선의 대안을 같이 찾아 나가야 한다!
    미주크리스천신문 | 2022-07-15
    라이프웨이, 70% 크리스천 여성 낙태 경험, ‘원치 않는 임신’한 여성 연방대법원에 의해 낙태가 금지된 미국 사회에서 보수, 복음주의 진영은 현재 축배를 들고 있다. 1973년 ‘로 vs. 웨이드’ 판결이후, 거의 반세기 동안 죽임의 문화가 아닌 살림의 문화 추진과 …
  • KWMC 제9차 한인세계선교대회 개막
    기독뉴스 | 2022-07-13
     2022년 KWMC 제9차 한인세계선교대회가 7월11일(월)부터 4일간의 일정으로 와싱톤중앙장로교회(담임 류응렬목사)에서 '예수 온 인류의 소망'(JESUS THE HOPE OF THE WORLD)라는 주제로 열렸다.이번 대회는 코로나펜데믹으로 인해 6년 만에 열린 …
  • 한인세계선교대회 “예수, 온 인류의 소망”
    미주크리스천신문 | 2022-07-11
    되돌아본 한인세계선교대회의 역사, 앞으로 기대되는 선교적 비전 기독교한인세계선교협의회 KWMC(Korean World Mission Council of Christ)가 주최하는 2022년 제9차 한인세계선교대회가 ‘예수, 온 인류의 소망(Jesus, the Hope o…
  • 884cc67eb03de833bc323929c3a1f049_1657583994_1212.jpg
    PCUSA, 이스라엘을 '아파르트헤이트' 국가로 정의
    KCMUSA | 2022-07-11
    (사진: NewsClick)지난 7월 3일, 미국장로교(PCUSA) 총회의 대의원들이 켄터키주 루이빌에서 열린 총회에서 이스라엘을 아파르트헤이트 국가로 선포하는 결의안을 266-116으로 통과시켰다.INT-02로 알려져 있고, 텍사스 어빙의 그레이스 노회가 후원한 결의…
  • 자선단체 감시단 "10억 달러 상당의 자산 축적한 사마리아인 지갑 우려"
    KCMUSA | 2022-07-11
    10억 달러 상당의 자산을 축적한 자선단체 사마리아인 지갑에서 사역하는 자원봉사자들 (사진 : Samaritan's Purse / Facebook)공개된 자료에 따르면 사마리아인 지갑(Samaritan's Purse)은 도네이션을 받은 금액보다 선교에 지출하는 비용이 …
  • 성경을 하나님의 말씀으로 믿지 않는 기독교인 매우 많다
    KCMUSA | 2022-07-11
    성경은 그것이 하나님의 말씀임을 분명히 전달하고 있지만, 성경을 믿는 기독교인이라고 공언하는 많은 미국인들 중에서도 소수만이 성경이 기록된, 대대로 전해지는 하나님의 말씀이라고 믿는다.1,000명 이상의 복음주의자들과 거듭난 기독교인들을 대상으로 최근 실시한 갤럽 여론…
  • [CA] 나성열린문교회 전교인 여름 수련회 개최
    크리스천 위클리 | 2022-07-11
    페퍼다인 대학교에서 열린 나성열린문교회 전교인 수련회 참가자들나성열린문교회(박헌성 목사)는 지난 6월 30일부터 7월 2일까지 2박 3일 동안 남가주 말리부에 있는 페퍼다인 대학교에서 전교인 여름수련회를 가졌다.코로나 이후 3년 만에 개최된 이번 수련회에는 윤영민 목사…
  • [CA] 같이걸어가기’ 미주 콘서트 열려
    크리스천 위클리 | 2022-07-11
    CCM혼성그룹 ‘같이 걸어가기’가 오렌지한인교회서 콘서트를 열고 있다 CCM 혼성그룹 ‘같이 걸어가기’(조찬미, 염평안, 임성규) 미주콘서트가 6월 24일부터 7월3일까지 남가주 지역 한인교회에서 열렸다.7월2일(토) 오후 5시 오렌지한인교회(담임 피세원 목사)에서 열…
  • [CA] 미주장신대 ‘교역학 석사 원목과정’ 개설
    크리스천 위클리 | 2022-07-11
    미주한인신학교 최초미주장신대 '교역학 석사 원목과정'을 소개하는 김루빈 교수(우)와 김효남 교수(좌) 미주장로회신학대(총장 이상명 박사)는 오는 2022 가을학기부터 교역학 석사 원목과정(Master of Divinity in Professional Chaplaincy…
  • [CA] “새 교단 GMC가 감리교회의 미래” 주장
    크리스천 위클리 | 2022-07-11
    “KUMC 연대와 화합 주장”에 전국 평신도연합회 발끈연합감리교회 한인교회 총회 전국 평신도연합회장 안성주 장로 동성애 문제로 연합감리교회에 남아있기 보다는 분리, 혹은 교단탈퇴를 지지하는 연합감리교회 한인교회 총연합회(한교총) 산하 전국평신도연합회(회장 안성주 장로)…
  • 리처드 도킨스 & 프랜시스 콜린스 대담
    뉴스M | 2022-07-11
    [뉴스M=마이클 오 기자] 대표적인 무신론자 리처드 도킨스와 기독교 과학자로 알려진 프랜시스 콜린스가 과학과 신앙 그리고 코로나바이러스를 주제로 대담을 했다.영국 온라인 기독교 채널인 “프리미어 언빌리버블? (Premier Unbelievable?)”의 프로그램 “Th…
  • f846e2e8259df94f1fea03ee7c081a16_1657589114_1367.jpg
    미주 신임 총무 김시온 목사 취임
    한국성결신문 | 2022-07-09
    “교회 위한 행정에 최선”이홍근 전 총무 이임총회본부 직원 헌신예배도 “현실에 안주하지 아니하고, 끊임없이 듣고, 경청하는 자세로 교회와 목회자를 위한 총회 행정이 되도록 최선을 다하고, 모든 세대를 아우르며 미주 전역을 섬기는 총무가 되겠습니다.” 지난 6월 21일 …
  • UMC 한인 공동체, ‘미래를 향한 거룩한 대화’를 나누다
    크리스천 위클리 | 2022-07-07
     연합감리교회 한인목회강화협의회(Korean Ministry Plan, 회장 정희수 감독)가 주최한 ‘미래를 향한 거룩한 대화(Holy Conferencing on What’s Next?)’ 지난 6월 27일과 28일 이틀간, 총 4시간에 걸쳐 90여 명이 참석한 가운…

검색


KCMUSA, P.O. Box 2306, Fullerton CA 92837 | Tel. 213.365.9188 E-mail: kcmusa@kcmusa.org
Copyright ⓒ 2003-2020 KCMUSA.org.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