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CMUSA.org 재미한인기독선교재단
로그인이 안되세요?  ID PW
Main Contents
설교 KCM방송 칼럼 뉴스 교회 카페 찬양 목회 선교 게시판 도서
현재위치 : Home >> 게시판 >> 자유게시판 2018년 10월 17일 14:16 (LA 기준)
구인구직


교회부동산 안내
벼룩시장
자유게시판
살롬게시판
Going Home - Sissel 가는 중, 집으로 (영한자막 English & Korean captions)
유샤인 2018.10.02 04:34:00 PM 조회 : 52
https://www.youtube.com/watch?v=IQHF5V6I4_4 Click the link if auto video feature does not work on your browser.


Going home, going home
 I'm jus' going home
 Quiet like, some still day
 I'm yes going home

 


 

 It's not far, yes close by
 Through an open door
 Work all done, care laid by
 Going to fear no more

 


 

 Mother's there 'specting me
 Father's waiting, too
 Lots of folk gathered there
 All the friends I knew
 All the friends I knew

 

 I'm going home

 


 

 Nothing lost, all's gain
 No more fret nor pain
 No more stumbling on the way
 No more longing for the day
 Going to roam no more

 


 

 Morning star lights the way
 Restless dream all done
Shadows gone, break of day
 Real life yes begun

 

 There's no break, ain't no end
 Jus' a livin' on
 Wide awake with a smile
 Going on and on

 


 

 Going home, going home
 I'm yes going home
 It's not far, yes close by
 Through an open door
 I'm yes going home

 

 Going home, going home
 Going home....

 


가는 중, 집으로
나 그저 가는 중
고요한 대낮에
나 정말 가는 중


멀지 않고 가까워
열린 문을 통하여
일 다 끝나 근심 없이
두려워함 다시 않네


어머님 거기서 날 기다려,
아버님도 또한
여러 친척  거기 모였네,
아는 모든  친구들도
아는 모든  친구들도

나  가는 중 집으로


잃은 것 없이, 얻기만 해
더는 없네 초조함, 아픔도
가는 길에 넘어질 일 다시 없고,
그리움의 날도 다시 없네
더는 떠돌지 않을거네


새벽 별이 길 밝혀,
불안하던 꿈 다 지나고
그림자들 사라자며 날 밝으네

진짜 삶이 계속되네.
휴식 없고, 끝도 없으니
그래 삶의 계속이니
활짝 깨어 미소 지며
살고 또 살 려네


가는 중, 집으로
나 정말 가는 중
멀지 않고 가까워
열린 문을 통하여
나 정말 가는 중


가는 중, 집으로
가는 중 .....

 

Translation by YouShine@youshine.com  번역: 유샤인


===

기존 번역:

 

 

 


고향집에. 고향집으로 갈겁니다
난 고향집으로 반드시 갈려고요
난 며칠안으로 조용히
고향집으로 반드시 갈겁니다

고향집은 멀지도 않으며 닫힌 문도
열고 들어 갈 수 있어요
직장 해고나 근심 걱정도
두려움도 없는곳으로 가는겁니다


날 반겨 주는 어머님과,
아버님 또한 기다리고 있어요
그기에는 많은 친척이 모여 지내고
내가 아는 모든 친구들이 있어요
내가 아는 모든 친구들이 있어요
내 고향집으로 갈겁니다


난 얻을것, 잃을것도 없으며
고통 겪을 괴로움도,
더 이상 걸림돌도 없고
욕망에 시달리지 않아도,
더 이상 방황하지 않아도 됩니다

새벽 별빛 비추는 길 따라
불안하던 꿈은 모두 접어 버리고
지난 흔적 지우고 새 날 맞으며
진실된 인생을 시작했습니다

입으로 떠들지도, 마무리없는 일도 않을것이며
올바르게 살아갈렵니다
벌떡 일어나 미소를 머금고
고향집으로 거침없이 달려 갈겁니다
 

 

고향집으로, 고향집에 갈겁니다
내 고향집으로 꼭 갈려고요
고향집은 멀지도 않으며 닫힌 문도
열고 들어 갈 수 있어요
내 고향집으로 꼭 갈려고요
고향집에~ 고향집으로 갑니다.
 

(번안 가사)

꿈속에 그려라 그리운 고향

옛터전 그대로 향기도 높아

지금은 사라진 친구들 모여

옥같은 시냇물 개천을 넘어

반딧불 쫓아서 즐거웠건만

  

 

꿈속에 그려라 그리운 고향

그리운 고향 아 아 내 고향

 

밤하늘에서 별들이 반짝일 때면
영혼의 안식처 찾아 헤매네, 찾아 헤매네
밤마다 그리는 그리운 고향
영혼의 안식처 찾아헤매네
그리운 고향 고향
 
















https://www.youtube.com/watch?v=_kStQpNRncI Click the link if auto video feature does not work on your browser.
 
 
KCMUSA
아름다운 공간으로 함께 만들어가요.
2018-10-17
02:16:34 PM
리플달기

   
재미한인기독선교재단 www.kcmusa.org 설교 | KCM방송 | 칼럼 | 뉴스 | 교회 | 카페 | 찬양 | 목회 | 선교 | 게시판
재단소개 | 서비스센터 | 교회/기관등록 | 문의하기 | 웹사이트제작 서비스 | Privacy Policy
KCMUSA, 2975 Wilshire Blvd. #670, Los Angeles, CA 90010
Tel. 213.365.9188 | Fax. 213.365.9132
Copyright ⓒ 2003-2018 KCMUSA.org. All rights reserved.